현재위치 : > 정치/행정 > 충남/내포

새 일왕 즉위식날 도쿄는 ‘차분’

새벽부터 강한 바람.비 내려
NHK TV 특집방송 내보내

  • 폰트 작게
  • 폰트 크게

입력 2019-10-22 10:52 수정 2019-10-22 13:46

  • 퍼가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
  • 밴드
  • 프린트
도쿄거리
사진은 동경도 신주쿠구 요츠야 소재 한국문화원 앞에서 바라본 도심 전경.
제126대 나루히토(59) 새 일왕의 즉위식이 열리는 22일 도쿄는 새벽부터 강한 바람과 함께 비가 내리는 가운데, 비교적 차분한 분위기였다.

국빈 방문에 대비해 도로변 곳곳에는 경찰과 경찰 차량들이 대기하고 있을 뿐, 도심 내 거리는 한산한 모습을 보였다.

NHK TV는 이날 아침부터 일왕 즉위식과 관련, 특집 방송을 내보냈다.

일왕의 거처인 황거에서 이날 오후 1시부터 30분간 열릴 나루히토 일왕 즉위식에는 이낙연 국무총리를 비롯해 찰스 영국 왕세자, 왕치산 중국 국가부주석 등 174개 국가 및 지역·지구 대표 400명이 축하사절로 참석한다. 각국의 축하사절단은 지난 21일부터 하네다공항 등을 통해 속속 입국한 것으로 전해졌다.

일본에서는 아베 신조 총리와 중·참의원 의원, 최고재판소 장관 등 1600명이 참가한다.

도쿄도 치요다구 치요다 1-1에 위치한 황거는 115만㎡ 면적으로 명칭은 에도성에서 궁성으로 또 황거로 변천됐으며, 황거로 사용되던 에도성의 니시노마루 구역이 1873년 대화재로 손실돼 메이지 궁전으로 건립됐다.

이후 메이지궁전은 1945년 2차 세계대전 당시 손실돼 1968년 메이지궁전이 소실된 자리에 현재의 궁전을 세웠다.

이날 오후 3시 30분부터 열 예정이던 나루히토 일왕 내외의 축하 카퍼레이드는 태풍 19호 피해로 인해 다음달 10일로 연기됐다.

저녁에는 궁정연회가 열리며, 연회에서는 이낙연 총리를 비롯한 각국의 대표 1명씩이 참석한다.

도쿄=백운석 기자 bws@





포토뉴스

  • 유성시장에서 열린 소방통로 확보훈련 유성시장에서 열린 소방통로 확보훈련

  • 실기고사 준비하는 수험생들 실기고사 준비하는 수험생들

  • 전국철도노조 내일부터 무기한 총파업 전국철도노조 내일부터 무기한 총파업

  • 전국철도노조 20일부터 무기한 총파업 돌입 전국철도노조 20일부터 무기한 총파업 돌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