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재위치 : > 경제/과학 > 기업/CEO

블로서리, 中 블록체인 플랫폼 온톨로지로부터 투자 유치 …4분기 베타서비스 개발 박차

온톨로지 플랫폼에서 베타테스트 진행 예정

  • 폰트 작게
  • 폰트 크게

입력 2019-10-30 09:53

  • 퍼가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
  • 밴드
  • 프린트
1

농산물 직거래 예약구매 핀테크 플랫폼인 ‘블로서리’가 플랫폼 개발 및 프로젝트 활성화를 위해 온톨로지(ONTology, 대표 리준(Li Jun)와 만났다. 지난 25일 양사는 중국 상해에 위치한 온톨로지 본사에서 투자 및 전략적 협약 관계를 체결했다고 밝혔다. 

투자를 받은 블로서리는 농식품 밸류체인 물류와 현금흐름을 개선하는 서비스다. 생산자와 구매자를 직접 연결하고 농산물의 예약 거래를 통해 신선한 농산물을 직접 거래하도록 유도하는 예약 구매 플랫폼과 식자재 배송업자들의 외상거래로 밀리는 현금정산을 해결해주는 크라우드 펀딩 플랫폼으로 구성되어 있다.  

이번 투자 협약을 통해 블로서리는 농식품 분야의 디 파이(De-Fi, Decentralized Finance)를 선도하고, 온톨로지와 함께 상장 및 마케팅 등 전략적 협업을 추진할 방침이다. 

온톨로지는 신원인증, 데이터 보안, 저작권 등과 관련 있는 다양한 분야를 연결해 통일된 생태계를 구축하는 탈 중앙화 프로토콜 기반이다. 중국의 퍼블릭 블록체인 플랫폼으로 전세계 60여 개의 디앱을 확충한 온톨로지는 올해 한국 시장 진출을 본격화하고 있다. 

앤디 지(Andy Ji) 온톨로지 CSO는 “블록체인 생태계를 활성화하기 위해서는 플랫폼이 꾸준한 유저 유입과 수익 창출로 자생하는 힘을 길러야 한다”라고 지적하며, “온톨로지는 오랜 기간 준비 후 시장에 선보이는 블로서리의 향후 비전에 주목하여 이번 투자 및 협약을 결정했다”라고 말했다.

진교문 블로서리 대표는 “블로서리는 식품 유통과정에서 소외되는 농가와 중간 상인 간의 신뢰성을 회복하는 데 집중한다”라며, 이어 “국내에 성공적으로 플랫폼을 정착한 후 중국을 포함한 해외시장으로의 확장을 계획하고 있다. 따라서 이번 온톨로지의 투자 협력은 블로서리 개발에 중요한 시드머니가 될 것”이라고 강조했다.

한편, 블로서리는 올해 5월 국내에서 알파테스트를 마쳤으며, 12월에는 온톨로지 플랫폼에서 베타테스트를 실시하고 내년 3월 정식 오픈할 예정이다./봉원종 기자

포토뉴스

  • 전국철도노조 20일부터 무기한 총파업 돌입 전국철도노조 20일부터 무기한 총파업 돌입

  • 월동준비 마친 제설작업장 월동준비 마친 제설작업장

  • 대낮 음주단속 벌이는 대덕경찰서 대낮 음주단속 벌이는 대덕경찰서

  • 천사의 손길 김장대축제 천사의 손길 김장대축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