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재위치 : > 정치/행정 > 충남/내포

충남도, KPIH안면도 보증금 재연장 요청 '수용'

21일까지 투자이행보증금 10% 납부
내년 1월18일까지 나머지 90억 완납

  • 폰트 작게
  • 폰트 크게

입력 2019-11-18 09:51 수정 2019-11-18 17:05 | 신문게재 2019-11-19 2면

  • 퍼가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
  • 밴드
  • 프린트
충남도청사 전경 (15)
충남도청사 전경.
충남도가 안면도 관광지 3지구 개발 사업시행자인 KPIH안면도의 투자이행보증금 납기 재연장 요청을 공식적으로 받아들였다. 이로 인해 무산 위기에 놓였던 안면도 개발 사업이 다시 정상궤도에 오를 것으로 보인다.

18일 도에 따르면, KPIH안면도는 지난 15일 도에 1차 투자이행보증금 100억원 중 10억원을 오는 21일까지 낸 뒤, 내년 1월 18일까지 나머지 90억원을 납부하겠다며 재연장을 요청했고, 도에서는 이를 수용키로 결정했다.

도는 KPIH안면도가 사업을 진행하겠다는 입장을 거듭 밝히고 있는 데다, 안면도 관광지 3지구 개발 사업과 연계된 대전 유성복합터미널 건립 사업이 최근 대규모 프로젝트 파이낸싱(PF) 대출 계약을 체결하며 투자이행보증금 납부가 가능할 것으로 판단했다.

KPIH안면도가 본계약 체결 때까지 의무적 이행사항을 모두 완료하고 외국인투자법인(SPC) 설립, 금융기관 재무적 투자확약서 제출, 국내 시공 순위 10위권 이내 건설사 시공 참여 확약서 제출 등 사업 추진을 위해 적극적으로 나선 점도 감안했다.

이와 함께 KPIH안면도와 계약을 해지할 경우, 새로운 공모 절차 진행 등으로 인해 또다시 장기간 사업 표류가 우려되는 점도 고려했다.

도 관계자는 "KPIH가 참여 중인 대전 유성복합터미널 건립 사업이 최근 대규모 PF 계약을 체결하며 이와 연계된 KPIH안면도가 자금 유동성을 확보할 것으로 기대되는 만큼, 기한을 늦추면 충분히 투자이행보증금 납부가 가능할 것"이라며 "계약 해지보다는 납부일 추가 연기 조치가 여러모로 바람직할 것으로 판단해 KPIH안면도의 요청을 받아들였다"고 설명했다.

송동훈 KPIH 대표는 "오는 21일까지 납부해야 할 투자이행보증금 10억원 등 사업을 차질없이 준비하겠다"며 "납기 연장 요청을 받아들여 준 충남도에 감사드린다"고 말했다.

한편, KPIH안면도는 태안군 안면읍 중장리 일원 안면도 3지구 54만4924㎡에 복합리조트 개발 사업을 추진할 계획이다. 총 사업비는 5000억 원이며, 공사 착수일로부터 5년 내에 준공 예정이다.
내포=김흥수 기자 soooo0825@

포토뉴스

  • [포토]식탁에 올린 `크리스마스` [포토]식탁에 올린 '크리스마스'

  • 대전 유성구, 산타발대식 개최… "소원을 말해봐" 프로젝트 대전 유성구, 산타발대식 개최… "소원을 말해봐" 프로젝트

  • 박용갑 대전 중구청장 제21대 총선 불출마 박용갑 대전 중구청장 제21대 총선 불출마

  • 올 겨울 들어 가장 추운 날씨…‘버스는 언제 오나?’ 올 겨울 들어 가장 추운 날씨…‘버스는 언제 오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