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재위치 : > 전국 > 당진시

〔당진 다문화〕구잘 투르수노바와 함께하는 토크 콘서트 성황

다문화 교육에 대한 소통·공감의 통로를 마련하고자 진행

  • 폰트 작게
  • 폰트 크게

승인 2019-12-10 07:40 수정 2019-12-10 07:40

  • 퍼가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
  • 밴드
  • 프린트
사본 -구잘 토크콘서트
2019년 문화다양성 확산사업 '多양한 多문화 다가가면 친구, 문화를 알면 이웃, 화합하면 하나' 사진


당진문화재단(이사장 김규환)이 주최하고 당진시다문화가족지원센터(센터장 박선영)주관으로 진행한 2019년 문화다양성 확산사업'구잘 투르수노바와 함께하는 토크 콘서트'가 지난 6일 시 종합복지타운에서 다문화가족 및 일반시민 2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성황리에 마쳤다.

이번 행사는'多양한 多문화! 다가가면 친구, 문화를 알면 이웃, 화합하면 하나'라는 주제로 진행됐으며 다문화가족 및 외국인주민, 일반시민의 다문화 인식 제고 및 다문화 교육에 대한 소통·공감의 통로를 마련하고자 진행됐다.

특히 이번 교육은 일방적 강의 중심이었던 지난 교육에서 벗어나 새로운 접근을 시도하는 점에서 눈길을 끌었다. 한국생활에서의 어려움, 가장 이해하기 어려웠던 한국의 문화 등을 질문하고 답변하는 토크 콘서트로 서로의 경계를 허물고 소통하며 청중의 궁금증을 해소하는 시간을 가졌다.

강연 외에도 센터 기타자조모임 '두더락 팀'의 멋진 연주와, 베트남 모국 춤 자조모임 '혼비엣 팀'의 공연도 함께 진행해 다양한 문화 향유의 시간을 갖는 기회가 됐다.

프로그램 관계자는 "외국 이주민들이 지속적으로 늘어나면서 다문화 사회로 빠르게 진행되고 있지만 아직도 이들에 대한 불편한 시선이 남아있다"며 "이번 교육을 통해 주민들이 다문화 가족도 존중받아야 할 우리 지역의 구성원임을 인식하는 계기가 됐으면 한다"고 말했다. 당진 = 이유경(베트남) 명예기자

실시간뉴스

포토뉴스

  • ‘고향에 오신걸 환영합니다’ ‘고향에 오신걸 환영합니다’

  • 귀성객 대상으로 급수봉사 펼치는 바르게살기운동 회원들 귀성객 대상으로 급수봉사 펼치는 바르게살기운동 회원들

  • 27일까지 버스전용차로 시행, 한남대교 남단부터 신탄진까지 양방향 적용 27일까지 버스전용차로 시행, 한남대교 남단부터 신탄진까지 양방향 적용

  • 설 귀성 시작…오늘부터 27일까지 버스전용차로 시행 설 귀성 시작…오늘부터 27일까지 버스전용차로 시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