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재위치 : > 전국 > 광주/호남

고흥군, 셋째아 이상 돌맞이 축하금 올해 첫 지원

출산장려 확대…다자녀 가정 지원 강화

  • 폰트 작게
  • 폰트 크게

승인 2020-01-14 17:45 수정 2020-01-14 17:45

  • 퍼가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
  • 밴드
  • 프린트
전남 고흥군이 출산장려 확대 지원정책의 일환으로 셋째아 이상 돌맞이 축하금을 올해 첫 돌을 맞은 5가구에 처음으로 지급했다.

이번 돌맞이 축하금은 2019년 1월 1일 이후 출생아로 1년 후 생월이 되는 셋째아 이상의 자녀를 둔 출산가정에 50만원을 지원하는 정책이다.

군에 따르면 출산율 저하로 인한 인구감소에 대처하고 다자녀가정의 출산준비에 따른 부담가중에 현실적 비용을 반영 지원함으로써 2020년부터 새롭게 지원 혜택을 받게 됐다고 밝혔다.

그 밖에도 타 시군에서 전입한 24개월미만 출산가정에 잔여기간 출산장려금, 쌍태아 출산가정 행복 축하금(50만원) 등의 출산장려금과 함께 청년부부 웨딩촬영비 지원(100만원상당), 가족 문화축제 개최, 미혼남녀 솔로몬 봉사단 운영 등 결혼, 출산, 양육환경 조성 사업에 더 많은 혜택이 돌아갈 수 있도록 다양하게 지원하게 된다.

이번 출산장려시책의 첫 수혜자인 고흥읍에 거주중인 세 자녀 아빠는 "다른 지역에서는 흔치 않은 돌맞이 축하금을 지원받아 너무 기쁘고 감사드리며, 고흥군에 거주하는 출산가정들을 위해 더 많은 혜택을 주기 위해 더욱 노력해주셨으면 좋겠다"고 소감을 말했다.

군 관계자는 "앞으로도 출산장려 분위기 확산에 맞춰 다양한 정책을 지속적으로 발굴해 아이 키우기 좋은 건강한 고흥을 만들어 나가는데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고흥=이창식 기자 mediacnc@

포토뉴스

  • ‘고향에 오신걸 환영합니다’ ‘고향에 오신걸 환영합니다’

  • 귀성객 대상으로 급수봉사 펼치는 바르게살기운동 회원들 귀성객 대상으로 급수봉사 펼치는 바르게살기운동 회원들

  • 27일까지 버스전용차로 시행, 한남대교 남단부터 신탄진까지 양방향 적용 27일까지 버스전용차로 시행, 한남대교 남단부터 신탄진까지 양방향 적용

  • 설 귀성 시작…오늘부터 27일까지 버스전용차로 시행 설 귀성 시작…오늘부터 27일까지 버스전용차로 시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