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재위치 : > 문화 > 케이컬쳐

'불타는 청춘' 구본승 "조하나 누나와 사주 괜찮다더라"...김광규에 너스레

  • 폰트 작게
  • 폰트 크게

승인 2020-01-18 00:00 수정 2020-01-18 00:00

  • 퍼가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
  • 밴드
  • 프린트
1-18 (2)
'불타는 청춘' 구본승이 김광규와 결혼 얘기 중 조하나를 언급해 눈길을 모았다.

최근 방송된 SBS '불타는 청춘'에서는 목포로 떠난 청춘들의 이야기가 담겼다.

이날 방송에서 구본승은 김광규와 한옥 마당에서 설거지를 하며 대화를 했다. 구본승은 김광규에게 "지난번에 문영 누나 아버님이 내년에는 (결혼) 가능성 있다고 하지 않았나. 내년이 됐는데 소개팅 잡아놓은 것 있냐"고 물었다.

김광규는 "나야 뭐 열려있지"라고 애매모호하게 말했다.

김광규는 "주위에 소개팅해준다는 사람이 많은데 날짜가 다가오면 연락이 안 된다. 소개시켜준다는 사람이 연락이 안 된다든지"고 웃픈 사연을 털어놨다.

이어 그는 "몇 년 전에 소개팅 들어올 때 열심히해볼 걸 싶다"고 덧붙였다.

구본승은 "너무 없다고 하는 것도 없어 보이지 않나"라고 말했다.

이에 김광규는 "넌 있잖아?"라고 되물었다. 그러나 구본승은 "있다고 오해하면 그것도 고맙더라"면서 답을 슬쩍 피해갔다.

구본승은 "그때 문영 누나 아버님이 형이랑 하나 누나 괜찮다고 했다"고 말을 슬쩍 꺼냈다. 이에 김광규는 잇몸이 보이게 미소 지으며 "5월달에 하나랑 하는거냐"면서 너스레를 떨었다.

금상진 기자 ent3331112@

포토뉴스

  • 임시격리된 중국인 유학생들을 위한 도시락 배달 임시격리된 중국인 유학생들을 위한 도시락 배달

  • 코로나19의 확산에 멈춰선 관광버스 코로나19의 확산에 멈춰선 관광버스

  • 임시 폐쇄된 대전 신천지교회 긴급 방역작업 실시 임시 폐쇄된 대전 신천지교회 긴급 방역작업 실시

  • 절기상 우수(雨水)…봄꽃으로 가득한 양묘장 절기상 우수(雨水)…봄꽃으로 가득한 양묘장