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재위치 : > 전국 > 부여군

박정현 군수, 내산면민과의 대화에서 ‘활짝’ 웃었다.

곤혹스런 질의 없어 말 그대로 콘서트 형식으로 진행...건의 사항 모두 해결하겠다는 통큰 ‘약속’ 눈길

  • 폰트 작게
  • 폰트 크게

승인 2020-01-19 02:34 수정 2020-01-19 02:34

  • 퍼가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
  • 밴드
  • 프린트
내산면
박정현 군수가 내산면 주민들과 온도를 같이하며 동행 콘서트를 진행하고 있다.
박정현 군수가 '2020 찾아가는 동행콘서트'에서 모처럼만에 활짝 웃었다.

그동안 찾은 면에서는 악질 민원이 제기돼 다소 언성이 오갔지만 지난 17일 내산면민과의 대화에서는 말 그대로 콘서트 형식으로 진행됐다. 이날 박 군수의 압도적인 언변과 토크에 주민들의 입가에는 미소와 웃음이 끊이지 않았다.

박 군수는 내산면장을 지낸 99세 조춘만 어르신의 장수를 기원하며, 그분의 생각처럼 부여군을 청렴하게 만들고 성장 동력을 높이겠다고 약속했다. 박 군수는 어르신을 모든 예우를 갖추고 존중과 손주처럼 대해 주민들의 신뢰를 얻었다.

주민들은 지천의 오폐수 시설 보수가 10년째 지지부진하다고 건의하자 담당 부서장에게 신속한 처리를 지시했으며, 구룡천 보 관리가 부실해 하천이 오염된다는 지적에 구룡천 상류 전체를 신속히 상황 파악후 조치하겠다고 약속했다.

내산면 주민들은 편의시설 설치 등 당장 편한 생활 밀착형 건의 보다는 하천 등 생태계 보존에 많은 관심을 가졌다. 자신들은 당장 불편해도 깨끗한 환경을 후손들에게 물려주겠다는 굳은 의지가 보였다.

한편 박정현 군수는 "반환점을 향해가는 민선7기 군정 성과가 뒤처지지는 않는다. 행복한 부여 발전에 군민이 특히, 주암리 은행나무, 저동리 쌀바위, 내산면 윤집묘 및신도비 등 역사깊은 문화유산을 갖고 있는 내산면민이 지역발전에 더욱 힘써 주실 것을 당부드린다"고 말했다.

포토뉴스

  • 코로나19 추가 확산 방지 위해 문 닫은 경로당 코로나19 추가 확산 방지 위해 문 닫은 경로당

  • 50여 일 앞으로 다가온 제21대 국회의원 선거 50여 일 앞으로 다가온 제21대 국회의원 선거

  • 산불진화차량을 이용한 광범위한 방역 산불진화차량을 이용한 광범위한 방역

  • 대전 중앙로지하상가 긴급 방역작업 실시 대전 중앙로지하상가 긴급 방역작업 실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