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재위치 : > 문화 > 케이컬쳐

'놀라운토요일' 지석진 "내 덕에 1시간 절약" ...한영애 '말도 안돼' 원샷 '생색'

  • 폰트 작게
  • 폰트 크게

승인 2020-01-22 00:00 수정 2020-01-22 00:00

  • 퍼가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
  • 밴드
  • 프린트
1-22 (10)
'놀라운토요일' 지석진이 원샷을 차지하며 생색을 내 웃음을 자아냈다.

최근 방송된 tvN '놀라운 토요일-도레미마켓'에서 개그맨 지석진은 "내가 정답을 맞혀서 1시간을 절약해줬다"고 말했다.

두 번째 라운드에선 한영애 '말도 안 돼'가 출제됐다. 지석진은 노래를 들은 뒤 "나 다 들었다. 첫 째 줄을 다 들었다. 오늘 빨리 끝나겠다"고 자신감을 드러냈다.

이어 지석진은 원샷을 받았다. 지석진은 "내가 이걸 못 뽑아냈으면 1시간 동안 끌었을 거다. 내가 1시간을 절약해줬다"고 어깨를 으쓱했다.

금상진 기자 ent3331112@

포토뉴스

  • 추위를 동반한 함박눈…‘내일도 추워요’ 추위를 동반한 함박눈…‘내일도 추워요’

  • 대전시, 오늘부터 움직이는 관광안내소 운영 대전시, 오늘부터 움직이는 관광안내소 운영

  • 입국 앞둔 중국인 유학생 임시 수용시설 방역 입국 앞둔 중국인 유학생 임시 수용시설 방역

  • 눈 내린 봉수산 오르는 등산객들 눈 내린 봉수산 오르는 등산객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