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재위치 : > 정치/행정

[5분 발언] 우승호 "대전 청년정책 문자알림서비스와 앱 개발을"

  • 폰트 작게
  • 폰트 크게

승인 2020-01-21 11:42 수정 2020-01-21 11:42

  • 퍼가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
  • 밴드
  • 프린트
우승호
우승호 대전시의원(민주·비례)은 21일 "대전시 청년정책을 누구나 알기 쉽게 접근할 수 있도록 정책 문자 알림 서비스와 청년정책 애플리케이션을 개발해야 한다"고 주장했다.

우 의원은 이날 시의회 제247회 임시회 5분 발언을 통해 "대전시는 청년을 위한 취업·주거 문제에 대책을 수립하고 해마다 청년 관련 예산이 증가하고 있지만, 일반 청년들은 시의 청년정책을 잘 알지 못한다"고 강조했다.

우 의원은 청년정책 사업 관련 문자 알림 서비스를 통해 관심을 유도해야 한다고 피력했다. 그는 "대전 청년을 대상으로 문자 수신에 동의한 사람에게 관심 분야별 사업 진행 절차와 참여 방법 등을 알려준다면, 더 많은 청년이 정책에 관심을 두고 참여할 수 있게 될 것"이라며 "SNS(소셜네트워크서비스)를 이용한 소통으로 효과적 홍보도 필요하다"고 제안했다.

우 의원은 대전청년정책 애플리케이션 개발도 제시했다. 우 의원은 "청년세대의 스마트폰 이용 비율은 99.9%에 달한다고 해도 과언이 아닐 것"이라며 "청년정책 앱을 통해 정책을 한눈에 볼 수 있도록 하고, 이에 따른 지원사업 절차와 구비서류 안내 등 이용 방법을 간소화할 수 있다"고 말했다.
방원기 기자 bang@

포토뉴스

  • 구급차 방역하는 대전 서부소방서 구급대원 구급차 방역하는 대전 서부소방서 구급대원

  • 코로나19 의심환자 이송 후 구급차 방역 코로나19 의심환자 이송 후 구급차 방역

  • 농협 하나로마트 아침부터 마스크 구매 행렬 농협 하나로마트 아침부터 마스크 구매 행렬

  • 드디어 풀렸다! 마스크를 사기 위한 시민들의 행렬 드디어 풀렸다! 마스크를 사기 위한 시민들의 행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