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재위치 : > 전국 > 계룡시

중국 설명절, 창화, 춘련, 복자, 여의결에 담은 소원

  • 폰트 작게
  • 폰트 크게

승인 2020-01-24 11:25 수정 2020-01-24 11:25

  • 퍼가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
  • 밴드
  • 프린트
사본 -사진_당리_2020-01창화
많은 중국인들은 설(구정) 명절 전에 집안 대청소를 하는 풍습이 있다. 중국인들이 대청소를 마친 후 집안을 어떻게 꾸미는지 알아보자.

‘창화(花)’를 붙임----‘창화’를 붙이는 것은 중국의 오래된 전통 명절 풍습이다. 창화는 일반적으로 12개 띠, 혹은 각종 꽃, 물고기 등으로 이루어져있다. 종이 장식은 매우 보편적인 민간 예술인데 창문에 붙이기 때문에 일반적으로 ‘창화’라고 부른다. 왜 창화를 붙이는지 다양한 이야기가 전해져 내려오지만 지금의 ‘창화’는 명절 분위기를 부각시킬 뿐만 아니라 사람들에게 아름다움과 즐거움을 선사한다.

‘복(福)’자를 붙임----명절이 되면 집의 문, 벽 등에 ‘복’자를 붙이는 것도 중국의 오래된 풍습중 하나이다. ‘복(福)’이란 ‘복운, 행복’이라는 뜻으로 사람들이 설날 때 ‘복(福)’자를 붙이는 것은 한해의 행복한 생활에 대한 기원을 뜻한다. 그리고 지역마다 장소에 따라 글자를 정자로 혹은 거꾸로 붙이기도 한다.

‘춘련(春)’를 붙임----설날 전에 집집마다 꼭 춘련을 걸어둔다. 서예를 잘하는 사람들이 자신의 실력을 뽐내며 붓을 휘둘러 춘련을 만든다. ‘춘련’이란 구정 때 붙이는 ‘대련(對聯)’이라는 뜻이다. 대련은 원래 종이, 천에 쓰거나 대나무, 나무, 기둥에 새기는 대구(對句)이다.

‘여의결(如意)’을 걸다----여의결은 중국결이라고도 부르는데 수공예품(手工藝品)이다. 이는 붉은색 밧줄을 꼬아서 여러 가지 액세서리를 짜낸다. 여의결은 크기가 다양하고, 차나 가방, 벽 등에 걸 수도 있다. 설날 때 사람들은 큰 여의결을 사서 집에 매달아 1년 내내 모든 일이 뜻대로 되길 바라는 마음을 담는다.

창화, 춘련, 복자, 여의절 등을 통해서 중국인들은 설(구정) 명절 분위기를 한층 띄우고 일년 동안 행복하고 소망하는 것들이 이루어지길 기원한다. 당리 명예기자(중국)







포토뉴스

  • 코로나19 추가 확산 방지 위해 문 닫은 경로당 코로나19 추가 확산 방지 위해 문 닫은 경로당

  • 50여 일 앞으로 다가온 제21대 국회의원 선거 50여 일 앞으로 다가온 제21대 국회의원 선거

  • 산불진화차량을 이용한 광범위한 방역 산불진화차량을 이용한 광범위한 방역

  • 대전 중앙로지하상가 긴급 방역작업 실시 대전 중앙로지하상가 긴급 방역작업 실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