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재위치 : > 정치/행정 > 세종

[코로나19]세종 어린이집 7일간 휴원…등원 긴급보육은 지속

등원 희망 아이들 어린이집서 보육 가능
세종 신천지교회 2곳 불안감 속 주목
국립세종도서관과 수영장도 휴원키로

  • 폰트 작게
  • 폰트 크게

승인 2020-02-22 17:55 수정 2020-02-22 17:55

  • 퍼가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
  • 밴드
  • 프린트
류순현
류순현 세종시 행정부시장이 코로나19 첫 확진자 발생 관련 세종시의 후속대책을 발표하고 있다.
코로나19 첫 확진자가 발생한 세종시가 관내 어린이집을 휴원하고 아름·한솔·보람동의 수영장을 잠정 폐쇄한다.

류순현 세종시 행정부시장은 코로나19 발생 관련 2차 기자회견을 통해 후속대책을 발표했다.

먼저, 세종시 첫 확진자인 346번 환자가 지난 16일 신천지 대구교회를 방문 후 증상이 발현된 점을 고려해 고운동에 위치한 신천지교회 2곳에 자발적 폐쇄를 요청한다.

감염병 환자가 확인되거나 오염됐다고 인정될 경우 감염병관리법상 시설을 폐쇄할 수 있다.

22일 확인한 고운동 신천지교회는 문이 잠겨 있고, 상가 주민들이 불안감을 호소하며 주목하고 있어 집회를 재개하기는 어려울 것으로 관측됐다.

또 세종시는 관내 모든 어린이집에 일주일간 휴원을 실시하되 학부모가 원하는 경우 아이를 그대로 해당 어린이집에 등원할 수 있도록 긴급보육을 실시한다.

신천지교회22
세종에 위치한 신천지교회에 문이 닫혀 있다. 해당 건물 엘리베이터에는 소독이 완료됐음을 알리는 표시가 붙었다.
어린이집 시설장은 학부모의 등원 여부를 확인해 등원을 희망하는 부모의 아이에 한해 일부 교사가 출근해 어린이집에서 그대로 보육 서비스를 받을 수 있다.

다만, 공공육아나눔터는 1주일간 휴원한다.

시 관계자는 "급하게 아이를 맡길 곳을 찾지 못하는 학부모가 등원을 희망하면 해당 어린이집에서 긴급보육 형식으로 그대로 돌볼 수 있도록 하겠다"라고 설명했다.

또 국립세종도서관과 세종 시내 도서관 15곳은 내달 2일까지 일제히 휴관하고, 시민들이 자주 찾는 복합커뮤니티센터는 주말 동안 소독을 마치고 24일 정상적으로 운영을 재개한다.

아름동과 한솔동, 보람동에 운영 중인 수영장과 전의면 세종시립민속박물관은 코로나19 사태가 진정될 때까지 폐쇄한다.

세종시 관내 아파트단지에서 운영 중인 21개 아파트 하자보수팀은 활동을 연기하고, 불가피할 경우 마스크를 착용한 상태서 작업하도록 유도한다.

이밖에 시내버스는 운행 후 반드시 소독하고, 3·1절 기념행사는 개최하지 않고, 당분간 전통시장 주변 주차단속을 완화한다.
세종=임병안 기자 victorylba@

포토뉴스

  • 망설여지는 벚꽃구경, ‘멀리서 보세요’ 망설여지는 벚꽃구경, ‘멀리서 보세요’

  • 대전역에 마련된 선별진료소에서 검사 받는 해외입국자 대전역에 마련된 선별진료소에서 검사 받는 해외입국자

  • 4·15 총선 공식 선거운동 하루 앞으로 4·15 총선 공식 선거운동 하루 앞으로

  • 미디어파사드를 통한 투표참여 홍보 ‘눈길’ 미디어파사드를 통한 투표참여 홍보 ‘눈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