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재위치 : > 전국 > 부산/영남

영덕군 지역경제 긴급 안정 대책 발표

28개 사업에 114억원으로 경제 방역 실시

  • 폰트 작게
  • 폰트 크게

승인 2020-03-26 14:11 수정 2020-03-26 14:11

  • 퍼가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
  • 밴드
  • 프린트
사진자료1(2020.3.26)영덕군 지역경제 긴급 안정 대책 발표2
이희진 영덕군수가 26일 기자간담회를 열고 코로나19 피해극복을 위한 지역경제 긴급 안정 대책을 발표했다.
이희진 영덕군수가 26일 기자간담회를 열고 코로나19 피해극복을 위한 지역경제 긴급 안정 대책을 발표했다.

국가지원 사업, 경상북도 사업, 영덕군 자체 사업 등 총 28건의 사업에 총 114억의 예산이 투입된다.

취약계층 긴급생활비 지원은 53억의 예산이 투입되며 저소득층 한시생활지원, 아동양육 한시지원, 재난피해자 긴급생활비 지원 등에 사용된다.

또한 소상공인 지원 및 경기활성화 사업은 총 12개 사업으로 43억의 예산이 소요되며, 소상공인 경제회복 지원, 소상공인 살리기 지역상품권 추가 할인, 소상공인 카드수수료 지원, 특별공공근로사업, 중소기업 운전자금 이차보전 확대 등의 사업이 진행된다.

코로나19 피해자에 대한 지원도 진행된다. 5억8천만원의 예산이 소요되며, 격리자 생활지원비, 격리자 입원치료비, 예방적 코호트격리시설 참여자 지원 사업 등 5개 사업이다.

행정 및 방역 지원도 이뤄진다. 12억의 예산에 총 8개 사업으로 감염병대응 지원체계 구축, 보건소 선별진료소 장비지원, 방역초소 운영비 등에 사용된다.

이와 별개로 지방세재도 지원한다. 지방세 면제 및 감면, 농업인 농기계 임대료 등이다.

영덕군은 군의회와 협의해 소상공인 카드수수료 지원, 영덕사랑 상품권 할인 추가 발행, 농업인 농기계 임대료 감면 등의 조례 개정도 추진한다.

대책과 함께 지역경제개발국장을 단장으로 하는 '민생안정 T/F 팀'도 구성해 지원 사업을 알리고 맞춤형 지원 대책도 마련한다.

이희진 영덕군수는 " 감히 상상할 수 없는 위기 상황에서 코로나19 이후를 고민해야 한다. 지역 경제를 살리는 경제 방역에 중점을 뒀다"며 "앞으로도 코로나19로 인해 피해를 입는 분들을 찾아 도움을 줄 수 있도록 모든 역량을 집중하겠다"고 말했다.
영덕=김원주 기자 kwj8966@

포토뉴스

  • 출근길 시민들에게 지지호소 출근길 시민들에게 지지호소

  • ‘무럭무럭 자라라’ ‘무럭무럭 자라라’

  • 총선 승리 포즈 취하는 미래통합당 갑천벨트 후보자들 총선 승리 포즈 취하는 미래통합당 갑천벨트 후보자들

  • 총선 승리 다짐하는 더불어민주당 대전 출마 후보자들 총선 승리 다짐하는 더불어민주당 대전 출마 후보자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