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재위치 : > 전국 > 수도권

21대 415 총선 용인'을'선거구, 민생당 김해곤 후보 등록 마쳐

김 후보, 용인시민 장애인과 노약자,서민 취약계층에 봉사하고 헌신하겠다! 밝혀

  • 폰트 작게
  • 폰트 크게

승인 2020-03-26 21:18 수정 2020-03-26 21:18

  • 퍼가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
  • 밴드
  • 프린트
21대 415 총선을 앞두고 용인'을'선거구에 등록을 마친 민생당 김해곤(65) 후보가 본격적인 선거 운동에 돌입한다고 26일 밝혔다.

김해곤
용인'을' 민생당 김해곤 후보
김해곤 후보는 더불어민주당의 전신인 새정치민주연합부터 정치활동을 하면서 우여곡절 끝에 지난 대선 당시 바른미래당으로 당적을 옮겨 중앙당에서 크고 작은 역할을 맡은 인물로 알려져 있다.

그는 지난 대선 당시 (전)국민의당 안철수 대통령 후보 지원유세를 함께하며 20여 년간 지역 사회에 발전을 위해 심혈을 기울여 왔고, 대선 당시 이천시지역 위원장에 위촉되어 안철수 후보와 손학규 대표와 정치노선을 함께 했다.

김해곤 후보는 전북 군산 출신으로 경희대학교에서 청소년 국가대표 선수로 발탁되어 유니버시아 대표선수로 학창시절을 보냈고, 이후 삼성물산 프로농구단(삼성썬더스)에 입단하여 3년여 동안 선수활동을 마치ㅎ 수원 삼일중학교 교사로 부임하여 교육자로도 활동 했다.

이후 정치에 관심이 많아 지난 2000년 새천년민주당(중앙위원,대의원)에 입당해 민주통합당 18대 대통령 특보로 활동한 이후 지난 2016년 1월 국민의당으로 당적을 옮겨 이천시 지역 위원장을 맡았다.

현재 김 위원장은 단국대 경영대학원 경영학 박사와 부동산학과 석사 과정을 마치고, 부동산 개발 사업을 겸직하고 있다.

평소 김 후보는 "트럼프 미국 대통령 전직 직업도 부동산 건설 디벨로퍼로 활동한 인물이라" 면서 "디벨로퍼 직업은 無에서 有를 창출한 인내와 끈기가 필요하다"며 "정치도 인내가 필요한 만큼 풍부한 경험과 장점을 살려 용인시민을 위해 희생하고 헌신한 정치인이 되겠다"고 밝혔다.

이어 그는 정치에 입문한 배경에 대해 "딸아이가 뇌성마미 장애를 앓아 누구보다도 장애인 가족 아픔을 헤아린다"며, "우리 사회 약자와 서민을 위해서 관련 입법을 개정하여 더불어 사는 사회구현에 앞장선 정치인이 되겠다"고 소신을 밝혔다.

끝으로 김 의원은 "깨끗한 정치, 진실이 통한 정치, 약자와 서민 중심의 정치에 앞장서 초심을 잃지 않고 용인시민들과 더불어 공생하는 정치인이 되겠다"며 총선 후보 소감을 말했다.
용인=이인국 기자 kuk15@

▲주요활동 및 경력 사항

2006년 지방선거후보(용인시 기흥구 도 의원출마), 2015년 20대 국회의원 국민의 당 예비후보(용인 정), (주)골든밸리씨앤디 현 대표이사, 강남대학교 외래교수(전),경희대학교 총동문회 부회장(전), 경희대학교 체육대학 태권도장 원장 및 동문 모임 자녀 강남친구 초·중고등학교 학부모 써클 모임, 강남 자곡동7 단지 장애인단체 자원봉사활동, 공인중개사단체 정기모임, 호남향우회 정기모 등



포토뉴스

  • 출근길 시민들에게 지지호소 출근길 시민들에게 지지호소

  • ‘무럭무럭 자라라’ ‘무럭무럭 자라라’

  • 총선 승리 포즈 취하는 미래통합당 갑천벨트 후보자들 총선 승리 포즈 취하는 미래통합당 갑천벨트 후보자들

  • 총선 승리 다짐하는 더불어민주당 대전 출마 후보자들 총선 승리 다짐하는 더불어민주당 대전 출마 후보자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