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재위치 : > 전국 > 예산군

예산군, 예산주교지구 고령자복지주택 시행 위해 LH와 협약 체결

쾌적하고 안정적인 주거생활, 복지서비스 제공에 최선

  • 폰트 작게
  • 폰트 크게

입력 2019-09-10 10:15 수정 2019-09-10 10:15

  • 퍼가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
  • 밴드
  • 프린트
예산군은 지난 4월 29일 국토교통부가 선정·발표한 예산주교지구 고령자복지주택사업 시행을 위해 10일 LH와 협약을 체결했다.

공모에 선정돼 추진하는 고령자복지주택 사업은 공동주택 저층부에 복지관을 설치해 주거와 복지 서비스를 함께 제공하는 공공임대주택으로 이번 협약을 통해 '행복한 노년을 위한 어르신 섬김 정책'에 발맞춰 사업 추진이 본격화될 것으로 기대를 모으고 있다.

고령자복지주택이 건립되면 거주 어르신들은 문턱제거·동작감지 센서·응급 비상벨 설치·주방 및 욕실가구의 낮춤 등 무장애(Barrier-Free) 설계가 적용된 주택에 거주하게 되며, 저층부에 설치된 복지시설의 물리치료실·헬스케어시설·체력단련실·취미활동실·경로식당·텃밭 등 맞춤형 보건·복지 서비스 및 공동커뮤니티 시설을 이용할 수 있게 된다.

이번에 체결한 협약에 따라 LH는 고령자복지주택 설계 및 건설, 하자처리, 주택의 운영·관리 등의 업무를 수행하게 되며, 군에서는 부지제공, 인허가 행정지원, 입주자 선정 및 복지시설의 내부시설 설치와 운영·관리 등의 업무를 수행하게 된다.

군은 현재 건축 설계에 착수했으며, 복지관 설계를 위한 행정실무협의회를 구성해 관련 부서와 적극적으로 협의를 추진하는 등 성공적인 사업추진을 위해 최선을 다하고 있다.

고령자복지주택은 올해 말 국토교통부 승인을 거쳐 내년부터 착공에 들어가 2021년에 준공될 예정으로 구 군청별관 유휴부지 1층에 1653㎡ 규모의 사회복지시설이 들어서게 되고 상층부에는 고령자 맞춤형 영구임대주택 144호를 건설하게 되며 총 사업비는 220억원 규모이다.

군 관계자는 "저렴한 비용으로 주거와 복지를 혼합한 어르신 맞춤형 복지주택을 공급함으로써 어르신들뿐만 아니라 군민들도 보다 쾌적하고 안정적인 주거생활과 복지서비스를 누리게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예산=신언기 기자 sek51@

포토뉴스

  • 대전시, 공공교통 환경주간 기념식 개최 대전시, 공공교통 환경주간 기념식 개최

  • ‘대전도시철도공사 사장 내정자의 임명을 철회하라’ ‘대전도시철도공사 사장 내정자의 임명을 철회하라’

  • 김경철 대전도시철도공사 사장 내정자 인사청문회 김경철 대전도시철도공사 사장 내정자 인사청문회

  • 효의 의미 되새기는 세족식 효의 의미 되새기는 세족식

제8회 대전달빛걷기대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