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재위치 : > 스포츠 > 스포츠종합

박양우 문체부 장관, 코로나19 대응 동계체전 현장 점검

  • 폰트 작게
  • 폰트 크게

승인 2020-02-19 17:18 수정 2020-02-19 17:18

  • 퍼가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
  • 밴드
  • 프린트
PYH2020021915880001300_P4
[사진=연합뉴스 제공]
박양우 문화체육관광부 장관은 19일 코로나 19 대응 점검을 위해 제101회 전국동계체육대회 현장을 방문했다.

박 장관은 이날 이기흥 대한체육회장, 김승호 대한체육회 사무총장, 박원하 서울시체육회장 등과 함께 스피드스케이팅 경기가 열리는 서울 태릉국제스케이트장을 찾아 코로나19 대응 상황을 점검하고, 대회 관계자와 의료진을 격려했다.

태릉스케이트장 입구에는 열화상 카메라를 설치했고, 비접촉식 체온계를 통해 출입자들의 상태를 점검했다.

또 관중들을 위해 마스크와 손 소독제 비치, 만일의 상황에 대비한 임시격리실도 마련했다.

박 장관은 관계자들과 함께 태릉국제스케이트장에서 동계체전 여자부 500m 경기를 지켜봤다.
박병주 기자

포토뉴스

  • 출근길 시민들에게 지지호소 출근길 시민들에게 지지호소

  • ‘무럭무럭 자라라’ ‘무럭무럭 자라라’

  • 총선 승리 포즈 취하는 미래통합당 갑천벨트 후보자들 총선 승리 포즈 취하는 미래통합당 갑천벨트 후보자들

  • 총선 승리 다짐하는 더불어민주당 대전 출마 후보자들 총선 승리 다짐하는 더불어민주당 대전 출마 후보자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