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연 충남도의회, 일본 소재 백제 문화유적 왜곡·천대 심각

김연 충남도의회, 일본 소재 백제 문화유적 왜곡·천대 심각

  • 승인 2016-11-07 15:27
  • 맹창호 기자맹창호 기자

일본에 소재한 무령왕 기념비 등 백제의 문화유적과 유물이 제대로 관리되지 않는 것으로 드러났다.

김연 충남도의원은 7일 충남도의회 제292회 정례회 5분 발언을 통해 “일본에 소재한 백제유적과 유물이 온전히 보존될 수 있도록 충남도의 관심과 지원”을 촉구했다.

김 도의원은 “일본 규슈 인근 섬인 가카라시마에 소재한 무령왕 기념비가 바다에서 밀려오는 쓰레기로 뒤덮여 있다”며 “무령왕이 목욕을 한 곳으로 알려진 우물가 역시 나무막대로 표시해놓는 등 관리 소홀이 심각한 수준”이라고 지적햇다.

이어 “조선이 기증한 대마도 만송원 보리사의 삼구족(촛대, 화병, 향로)는 유산 원형이 훼손된 채 방치돼 있다”며 “심지어 유물을 알리는 안내문은 종이로 써져 테이프로 벽에 붙여져 있는 게 고작”이라고 충남도의 관심을 촉구했다.

김 도의원은 “연간 10만명 이상 찾는 대마도 방문객에게 유적과 유물을 알리기 위해 부산국제여객터미널에 안내 리플렛을 제작·배포해야 한다”며 “잘못된 안내 표지판은 바로잡아야 할 것을 해당 지자체에 요구해야 한다”고 지적했다.

내포=맹창호기자 mnews@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한화이글스, 외국인 투수 닉 킹엄, 라이언 카펜터 영입
  2. 한화이글스, '사랑의 연탄나눔' 전달식 실시
  3. 1명이 4개 입상? 금산관광 전국사진공모전도 몰아주기 의혹
  4. 턱밑까지 다가온 수험생 감염… 대전서 고등학생 확진·타지역 수험생 감염 줄이어
  5. AR(증강현실) 속으로 들어간 동춘당… 대전 스마트 관광의 문을 열다
  1. [나의 노래] 냇 킹 콜의 '퀴사스 퀴사스 퀴사스'
  2. 딸과 다툰 부친 사망사건 항소심…무죄 뒤집힐까
  3. 충주시, 12월 1일부터 사회적 거리두기 2단계 격상
  4. 메타댄스프로젝트 2020년 정기공연 '춤추는 쉼터-4인 안무가전'
  5. [충남 어린이 안전골든벨 이모저모] 정답 맞출 때마다 화려한 개인기 보여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