천안시, 거리를 미술관으로…‘오늘미술관’ 추진

천안시, 거리를 미술관으로…‘오늘미술관’ 추진

  • 승인 2018-03-26 09:37
  • 박지현 기자박지현 기자
오늘미술관천안색깔무지개2


천안시가 남산공원, 상명대 삼거리, 신부 제3교 등 10개 장소에서 공공미술 프로젝트 '오늘미술관 프로젝트'를 진행하고 있다고 26일 밝혔다.

'오늘미술관 프로젝트'는 2027년까지 매년 연속 시행되는 공공미술전시 사업으로 천안 어디든 '오늘'가면 그곳이 바로 '미술관'이라는 의미를 담고 있다.

지역 4개 대학의 학생 210명으로 구성된 자원봉사자들은 지난 20일 완성된 제1회 전시는 '천안색깔 무지개'라는 작품명으로 남산공원 가로수와 펜스, 볼라드, 벤치 등에 색색의 천을 감아 색다른 공간을 연출했다.

전시방법은 가로수, 가로등, 벤치 등 공공시설물에 천을 감아 연출하는 패브릭 그라피티(Fabric Graffiti: 천을 활용한 그림)로 남산공원에 이어 다음 달 말까지 상명대 삼거리, 나사렛대학교 앞, 백석대학교 앞 등에 설치될 예정이다.
천안=박지현 기자 alfzlal@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고암 이응노 작품 대전 지하철역에서 본다
  2. 대전도시공사 손영기, 전국 펜싱선수권 정상
  3. [리허설현장을가다] 마당극패 우금치 망자들의 아픔 어루만질 '적벽대전'
  4. [날씨]아침 기온 낮아 춥겠고 서해안 풍랑주의보
  5. 한화이글스 , 2021 신인 선수 계약 완료
  1. 코로나19에 따른 헬스장 계약분쟁 '소비자 주의보'
  2. 대전하나시티즌 플레이오프 희망 이어갈 수 있을까?
  3. 대전교도소 옛 경비교도대, 대체복무 교육센터 전환
  4. [대전기록프로젝트] 그리움과 닮은 골목
  5. [속보] 대전교육청 외국인 학생에게도 양육비 지원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