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리설주·박근혜도 OK’...전영미, ‘목소리’로 끝낸 무명생활

‘리설주·박근혜도 OK’...전영미, ‘목소리’로 끝낸 무명생활

  • 승인 2019-04-15 15:56
  • 김미라 기자김미라 기자

 

전영미 뷰어스
사진=SBS라디오 화면 캡처

 

개그맨 전영미가 '목소리' 덕에 지금의 인기를 얻고 있는 것으로 드러났다. 

 

전영미는 최근 라디오프로그램에 여러 차례 모습을 드러내면서 대중의 관심을 끌고 있다. 전영미를 잘 알지 못했던 청취자들도 그의 흡입력 강한 목소리에 금세 집중했다. 

 

청취자를 홀린 전영미의 목소리는 무명 생활을 끝낼 수 있었던 무기가 되기도 했다. 

 

무명 생활을 하던 전영미는 지난 2003MBC '코미디하우스' 3자 토론 코너에서 배칠수 후보 측 대변인으로 출연한 것을 계기로 얼굴을 알렸다.

 

이후 2004년부터는 배칠수와 콤비를 이뤄 다수 방송에서 유명인들의 목소리를 흉내 내는 콩트를 진행해 인기를 얻었다. 전영미가 흉내 낸 인물들은 박근혜 전() 대통령부터 북한 김정은 위원장의 아내 리설주까지 다양하다.

 

김미라 기자 viewers@hanmail.net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한화이글스 새 외국인 타자 브랜든 반즈 입국
  2. [새책] 폭염처럼, 피할 수 없는 상실의 불씨… '불볕더위에 대처하는 법'
  3. 코로나19에 지역 내 종합병원 신축공사도 '올스톱'
  4. 이승찬 회장 공약 '꿈드림 프로젝트' 1기 글로벌 체육 인재는?
  5. [영상]완벽한 스윙을 하고 싶다면 이렇게 따라합니다! 손목-팔-팔꿈치-팔-손목 [박하림의 골프스튜디오]
  1. [날씨] 한낮엔 30도… 밤 9시까진 소나기 가능성
  2. 황선홍-최용수 맞대결 성사! 축구팬들 흥미진진 기대감 UP
  3. [날씨] 낮 기온 25도 내외… 오후에 산발적 비소식
  4. "7월 4일 토요일 저녁, 중앙로 주변 도로 우회하세요"
  5. <속보>대전에서 코로나19 추가 확진자 2명 발생... 1명은 학교 관련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