빗물저금통 설치지원사업 시민참여 '큰 호응'

빗물저금통 설치지원사업 시민참여 '큰 호응'

시민약속사업 일환 어린이집, 주택등 총 24개소 선정지원
전년동기 대비 신청건수 3배 급증… 물 재이용 확산 계기

  • 승인 2019-05-15 15:06
  • 수정 2019-05-15 15:06
  • 이상문 기자이상문 기자
2019 빗물저금통 설치지원사업 시민참여‘큰 호응’(현지실사)
대전시는 2019년 빗물저금통 설치지원 대상자 심사선정을 위한 물재이용관리위원회(위원장 방기웅 한밭대 교수) 심의 및 현지실사 결과 교육시설과 단독주택 등 총 24개소를 선정했다. 사진은 현장실사 모습. 사진제공은 대전시
올해 대전시의 민간에 대한 빗물저금통 설치지원 대상이 교육시설과 단독주택 등 총 24곳으로 확정됐다.

대전시는 2019년 빗물저금통 설치지원 대상자 심사선정을 위한 물재이용관리위원회(위원장 방기웅 한밭대 교수) 심의 및 현지실사 결과, 이같이 선정했다고 15일 밝혔다. 이번에 선정된 빗물저금통 설치지원 대상(건물주)은 보조금지원 신청서가 접수된 36개소 가운데 유치원·어린이집 등 교육시설 17곳, 단독주택 6곳, 사회복지시설 1곳 등 총 24곳이다.

빗물저금통 설치 지원사업은 건축물이나 단독주택, 공동주택을 대상으로 집수 및 여과·저류·배수 등 빗물이용시설을 갖추고 텃밭·조경·청소용수로 재이용하는 사업으로, 집수능력 및 활용도 등에 대한 현지실사와 적격성 검토 등을 통해 고득점 순으로 지원이 결정된다. 빗물저금통 설치지원 신청대상은 지붕면적 1000㎡ 미만인 건축물, 건축면적 1만㎡ 미만이면서 50세대 이상인 아파트 또는 연립주택에 설치할 경우로, 설치비의 최대 90%까지 보조금이 지원된다.

이들 선정된 빗물저금통 설치지원 대상자는 5월 중 개별통보 및 설치공사에 들어가 오는 6월 말까지 준공 확인 후 총 1억원의 예산범위 내에서 개소당 평균 약 400만원의 보조금이 지급될 예정이다.

손철웅 시 환경녹지국장은 "빗물도 소중한 자원임을 인식하고 재이용하는 지혜가 절실하다"며 "시민약속사업인 빗물저금통 설치사업을 더욱 활성화 시켜 건강한 물순환 도시를 만들어 나가자"고 말했다.

한편, 빗물저금통 설치 지원사업은 2013년부터 민간지원이 시작돼 지난해까지 총 58곳에 3억2600만원을 지원한 바 있다.
이상문 기자 ubot1357@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날씨] 안개 자욱한 아침… 낮 최고기온도 '23도' 수준
  2. 대전시립연정국악원, 6월부터 오프라인 공연
  3. [날씨] 오후부터 내리는 비… 대전은 27일 새벽에 그쳐
  4. 대전하나시티즌, ‘홈 첫 승. 4경기 연속 무패’를 노린다
  5. [박하림의 골신 따라집기]좋은 루틴이 좋은 샷을 만든다
  1. 대전시 지역서점 활성화 예산 불발… "지역서점 50% 줄파산 위기"
  2. 대전시립무용단 군상 앵콜공연 오픈리허설… "우리네 군상이 바로 여기에"
  3. 충남대병원 의생명연구원, ㈜쉐마 공동연구 업무협약 체결
  4. 기업구단 전환 대전시티즌 예산 60억원 활용여부 촉각
  5. [오늘날씨] 5월 25일(월) 전국 맑고 따뜻, “점점 더워져요”... 금요일 28도까지 올라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