학교주변 청소년 유해환경 합동단속

학교주변 청소년 유해환경 합동단속

식품위생 및 담배주류 판매·청소년 출입고용 금지위반 여부 확인

  • 승인 2019-09-16 09:07
  • 수정 2019-09-16 09:07
  • 오희룡 기자오희룡 기자
1-sj_logo
세종시는 가을 개학기를 맞아 16일부터 20일까지 초·중·고 학교주변 유해환경업소 등을 중심으로 식품위생과 청소년 보호 분야에 대한 합동단속에 나선다.

민생사법경찰과 아동청소년과가 합동으로 진행하는 이번 단속은 중고등학교 주변 및 유해업소 밀집지역을 중심으로 ▲청소년에게 담배·주류 등의 판매행위 ▲청소년 출입 및 고용여부 ▲성매매 암시 전단지 등 청소년 유해 매체 배포행위 등을 중점 단속한다.

시는 이번 단속에서 학교주변 유해환경업소 업주들에게 청소년 보호법을 준수할 수 있도록 사전 계도 활동을 펼칠 방침이다

시는 단속 결과 위법 행위가 적발될 경우 사안에 따라 과태료 부과 및 형사입건 등의 의법 조치한다.

윤병준 안전정책과장은 "이번 학교주변 유해환경업소 지도·합동 단속을 통해 청소년이 안전하게 학교에 다닐 수 있는 안전한 학교 환경을 조성 하는데 적극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세종=오희룡 기자 huily@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영상]대전시 '고강도 생횔 속 거리두기' 일주일 연장
  2. [날씨] 구름 많은 하루… 기온은 28도까지 올라
  3. 6·17 대책 12일만에 대전 집값 상승폭 축소... 거래량도 '뚝'
  4. [속보] 대전서 4일 코로나 19 확진자 5명 추가 발생… 누적확진자 134번째
  5. 공주시, 코로나19 #4 확진자 이동 동선 공개
  1. 공주시, 코로나19 네 번째 확진자 발생…접촉자 14명 음성
  2. [주중날씨 예보] 월요일 제외 일주일 내내 비 온다
  3. [속보]4일밤 대전 확진자 2명 더 나와...누적 137명째
  4. 대전시의회 후반기 의장 선출 놓고 파행 수순... 권중순 사퇴·일부 의원 무기한 농성
  5. 천안시, 고분양가 성성 푸르지오 4차 '제동'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