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19회 대한민국창작향토 가요제 대상, '팔공산아'의 오미주 씨 수상

제19회 대한민국창작향토 가요제 대상, '팔공산아'의 오미주 씨 수상

  • 승인 2019-09-23 12:24
  • 수정 2019-09-23 12:24
  • 최병수 기자최병수 기자
190924 대한민국창작향토가요체 성료
지난 22일 저녁 7시부터 충주체육관 특설무대에서 열린 제19회 대한민국창작향토가요제는 전국 예심을 거쳐 본선에 진출한 12명이 열띤 경연을 벌인 결과 대상은 '팔공산아'를 부른 오미주(여 35· 대구 동구)씨가 차지, 문화체육관광부장관상과 상금 700만원을 받았다.

금상(상금 300만원)은 '섬진강'을 부른 홍주혜(여·29·서울 노원)씨, 은상(상금 150만원)은 '애수의 남포동'을 부른 김순연(여·58·울산 중구)씨, 동상(상금 50만원)은 '노루목, 싯계'를 부른 김미선(여·51·충북 충주)씨가 차지했다.

또 장려상(상금 30만원)은 '월백의 사랑'을 부른 김삼자(여· 59· 전남 순천)씨와 '세월강'을 부른 김민영(남· 38·전남 여수)씨, 인기상(상금 30만원)은 '이화령'을 부른 이은주(여· 62·경북 문경)씨와 '오동도 연정'을 부른 황은경(여· 52·전남 여수)씨가 차지했다.

충주 출신 조영구와 대한민국창작향토가요제 출신의 박혜신의 진행과 KBS전국노래자랑 신재동 악단의 반주에 맞춰 진행된 이번 가요제에는 인기가수 김성환, 강진, 김나희, 지원이, 호령, 김태근, 박원예등이 출연해 축하 노래를 불러 가요제 분위기를 고조시켰다.

특히 창작향토가요제를 통해 가수로 데뷔한 박혜신의 열창에는 많은 시민들이 박수를 보냈으며 지금까지 본 대회를 통해 활동하는 인기가수는 금잔디, 정정아, 박서진, 박혜신, 강수빈, 송봉수, 홍실등이 있다.

대한민국 창작향토가요제는 (사)한국향토음악인협회가 우리민족의 얼과 정서가 담긴 '정(情)과 고향'을 노래한 창작향토가요를 발굴·보급하기위해 충청북도와 충주시의 예산 지원을 받아 2000년부터 매년 충주에서 개최하고 있다.

류호담 (사)한국향토음악인협회장은 "모든 국민들이 흥겹게 즐길 수 있는 고향노래를 계승 발전시켜 충주를 향토가요의 중심으로 만들자"고 말했다.

한편, 이번 창작향토가요제는 아이넷TV를 통해 전국으로 녹화방송 될 예정이다. 충주=최병수 기자 cbsmit@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영상]헌혈을 하면 코로나에 감염될 수도 있다(?) 보건복지부가 알려드립니다.
  2. 사물을 보는 예술적 성취… 허상욱 시인 '시력이 좋아지다' 발간
  3. 코로나19 감염 우려속 대전 공공체육시설 33개 완전 개방
  4. [날씨] 오전 중 '흐림'… 낮엔 맑고 최고기온 27도
  5. 수도권 문화시설 또 휴관… 6월부터 대면 공연 시작하는 대전문화계 긴장감
  1. 6월 호국보훈의 달, 국립대전현충원에 버려지는 조화만 32톤
  2. 한달 늦은 부처님오신날 법요식 “몸과 마음 정화로 코로나 위기 극복해야”
  3. [날씨] 6월 1일(월) 낮 최고 30도 “초여름에 들어섭니다”... 오전 중부내륙 빗방울
  4. 대전서 '쿠팡 이용자제 분위기'에 대형마트 반사이익?
  5. 6월 주목할만한 대전 부동산시장 이슈는?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