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진공, 대전서 '따뜻한 온기나눔 캠페인'

소진공, 대전서 '따뜻한 온기나눔 캠페인'

한파 취약 빈곤가구에 김장김치, 전기요 등 배달

  • 승인 2019-12-11 14:02
  • 수정 2019-12-11 14:02
  • 조훈희 기자조훈희 기자
소진공
사진=소상공인시장진흥공단 제공.
소상공인시장진흥공단은 11일 대전 동구에 위치한 행복한 어르신 복지관과 함께 '따뜻한 온기 나눔 캠페인'을 했다.

노사 공동기획을 통해 추진하는 이번 캠페인 현장에는 공단 임직원 30여명이 참석했다. 이들은 겨울철 한파에 취약한 에너지 빈곤가구 20곳에 방문해 방한용품 '웜(Warm)박스(김장김치, 전기요, 이불 등)'를 배달했다.

이날 복지관은 캠페인을 진행하기에 앞서 공단에 감사패를 전달했다.

김명희 관장은 "그간 공단이 도와주신 덕에 우리 지역 저소득층 어르신들이 한결 따뜻한 겨울을 보낼 수 있었다. 앞으로도 지역사회 발전을 위해 많은 관심과 협조를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공단은 매년 지역 내 사회취약계층을 대상으로 다양한 사회공헌활동을 이어오고 있다.

올 초에는 겨울 추위나기에 어려움을 겪는 67개 저소득 가정에 생필품으로 구성된 나눔 보따리와 전기매트를 전달했고, 지역 사회 이동약자(장애인 유모차, 노약자 등)들을 위한 '2019 장애물 없는 상권지도 만들기'캠페인도 추진하고 있다.

공단 임직원 98.7%가 참여해 조성한 2019년 일자리창출기금은 약 2800만 원으로, 사회취약계층을 지원하고 지역인재 육성을 위해 사용될 예정이다.

소상공인시장진흥공단 조봉환 이사장은 "공단은 사회적 가치를 선도하는 공공기관으로서, 지원사업의 성실한 수행과 사회공헌 활동으로 지역사회 활성화에 앞장서겠다"고 말했다. 조훈희 기자 chh7955@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시티즌 홈에서 경남에 역전패! 후반기 선두권 싸움 안갯속으로
  2. 황선홍, 교체 멤버에서 실수가 패착으로 이어졌다.
  3. 장마 계속 이어지는데… 대전·세종·충남 빗길 교통사고 증가 '꾸준'
  4. [날씨] 계속되는 장마… 내일까지 30~60㎜ 쏟아진다
  5. 대전하나시티즌 경남에 2-3역전패, 선두 싸움 제동 걸렸다.
  1. 대전의 아들 황인범, 러시아 루빈 카잔 이적 임박
  2. 엎친 데 덮친 격…집중호우 속 태풍 장미까지 충청권 '비상'
  3. 태풍 '장미' 예상 진로(오전9시)
  4. [날씨] 더 많은 지역에 '비'… 제5호 태풍 '장미'도 발생
  5. 與 '지지율 비상' 행정수도로 정면돌파 나선다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