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성소방서를 다녀간 '마스크천사' 훈훈

유성소방서를 다녀간 '마스크천사' 훈훈

익명의 시민, '코로나19 위기극복에 써달라'며 방역물품 기부

  • 승인 2020-03-26 15:42
  • 수정 2020-03-26 15:42
  • 이상문 기자이상문 기자
한밤중에 유성소방서를 다녀간‘마스크천사’훈훈 (1)
대전시 제공
대전 유성소방서에 익명의 시민이 '코로나19 대응 업무에 써달라'며 마스크 등 방역물품을 놓고 간 사실이 알려져 훈훈함을 주고 있다.

25일 자정 익명의 기부자는 유성소방서 전민119안전센터에 '미약하지만 업무에 도움이 되었으면 좋겠습니다. 항상 일선에서 고생해 주셔서 감사합니다'라는 손편지와 함께 KF94 마스크 20개와 손세정제 10개를 청사 앞에 두고 간 것으로 전해졌다.

소속 소방 공무원들은 국내 코로나19 확진자와 사망자 수가 계속 증가하는 어려운 가운데 이뤄진 이번 기부는 위기를 극복하고자 하는 시민의 마음에 감동을 받은 것으로 알려졌다.

유성소방서 관계자는 "코로나19로 인해 온 국민이 어려움에 처해있지만 잘 극복해 나가고 있다"며 "소방도 이 위기를 조기에 종식시키기 위해 최선을 다 할 것"이라며 소중한 기부에 감사의 뜻을 전했다.
이상문 기자 ubot1357@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인터뷰] 한화이글스 브랜든 반즈 "팬들에게 좋은 경기력 선보이고 싶다"
  2. 4위로 추락한 대전, 안산 잡고 상위권 재진입 노린다.
  3. [새책] 부재의 공백을 채운 불안의 감각… '실패한 여름휴가'
  4. [새책] 타인의 삶을 이해하며 자신의 언어를 찾아가는 소년 여정… '내가 말하고 있잖아'
  5. [날씨] 오후까지 계속 된 비… 내일 오후부터 재차 비소식
  1. 충주시 활옥동굴, 폐광의 변신
  2. [새책] 마음의 문을 열면, 삶의 빛이 들어올거에요…'잠에서 깨어난 집'
  3. [새책] 미움만 가득한 세상 대신… '아빠, 구름 위에서 만나요'
  4. 6월 소비자 불만 가장 많은 품목은 '선풍기'
  5. 첫 온열질환자 발생 후 29명 쓰러져… 올여름 폭염기간 길어진다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