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일종 후보, 서산민항 신설로 '충남공항시대 개막' 공약 현장 발표

성일종 후보, 서산민항 신설로 '충남공항시대 개막' 공약 현장 발표

- 성일종 후보, 공군 제20전투비행장 인근에서 현장발표
- 군비행장 소음으로 고통받던 주민에 민항건설로 보상과 경제 활성화

  • 승인 2020-03-28 19:09
  • 수정 2020-03-28 19:09
  • 임붕순 기자임붕순 기자
서산민항1
성일종 후보, 서산민항 신설로 '충남공항시대 개막' 공약 현장 발표 사진
서산민항
성일종 후보, 서산민항 신설로 '충남공항시대 개막' 공약 현장 발표 사진


성일종 국회의원 후보(미래통합당, 서산시·태안군)는 28일 "공군 제20전투비행장 활주로를 활용한 서산민항 건설로 '충남공항시대'를 개막하겠다"는 공약을 현장에서 발표했다.

이날 공약발표는 공군 제20전투비행장 인근에서 이루어졌다. 성일종 후보는 공약 발표 때마다 현장을 찾음으로써, 말로만 그치는 것이 아니라 현장을 챙기는 행보를 이어가고 있다.

서산시 해미면·고북면 일대에 위치한 공군 제20전투비행장은 그동안 소음피해로 인해 주변지역 주민들의 민원이 계속해서 제기되어 왔다. 이에 현역 국회의원인 성 후보는 국가로 하여금 군비행장 주변지역 주민들에 대한 소음피해 보상을 해주도록 하는 내용의 「군사기지 및 군사시설 주변지역 지원에 관한 법률안」을 2018년 7월 대표발의했고, 지난해 10월 31일 국회 본회의에서 통과시켰다. 이로서 해미비행장을 비롯한 전국 군비행장 주변지역 주민들을 위한 소음피해 보상 근거가 마련되었다.

이번에 발표한 서산민항 건설은 그 연장선상에 있으며, 공군 제20전투비행단의 활주로를 활용한 공항시설 설치로 공항을 보유하고 있지 않은 충남에 공항시대를 개막하겠다는 것이다.

서산민항 건설계획은 이미 지난해 12월, 우리나라 최상위 국토 계획인 '제5차 국토종합계획'에 반영되었다. 사업비는 약 500여억 원으로 추산되며, 충남도민 전체에게 교통편의를 제공하고 대산항과 연계하여 서산을 환황해권 물류 전진기지로 육성하는 데 크게 이바지할 전망이다.

성일종 후보는 "서산민항 건설은 전 지역이 고르게 잘 사는 국토균형 발전과 수도권 교통혼잡 해소에도 도움이 되는 전 국가적인 프로젝트"라며, "군비행장 소음피해로 고통받아온 주변지역 주민들에 대한 보상과 경제활성화 효과도 기대된다"고 말했다.
서산=임붕순 기자 ibs9900@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날씨] 낮 기온 30도까지 올라… 세종·천안·공주 오후 소나기
  2. 대전하나시티즌 종료 직전 극적인 동점골 경남에 2-2무승부
  3. 황선홍-설기현 2002월드컵 레전드 대결, 무승부
  4. [영상]개표의혹, 선거부정 논란! 4년전 표창원이 대전서 던진 뼈 있는 한마디
  5. "임영웅의 팬클럽도 영웅" 임영웅 국내·외 팬클럽 포천서 선행 이어가
  1. [오늘날씨] 5월 30일(토) ‘부처님오신날’ 봉축행사일, 초여름 더위 “강한 자외선 차단하세요”
  2. 건양대병원, 대전구봉중 업무협약 체결
  3. 충남대병원, 제5차 만성폐쇄성폐질환(COPD) 적정성 평가 5년 연속 '1등급'
  4. 황운하 당선인 '조건부 의원면직'으로 국회 입성
  5. 군수사령부, 군 급식 예산 조기집행 한다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