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 총선열전] 박수현 "안전이 우선" 재택 선거운동

[2020 총선열전] 박수현 "안전이 우선" 재택 선거운동

하루 유권자 300명과 통화 목표
"코로나19 고려해 차분하게 운동"

  • 승인 2020-04-02 12:57
  • 수정 2020-04-02 12:57
  • 송익준 기자송익준 기자
200402_후보자사진
▲더불어민주당 박수현 후보(공주·부여·청양). /사진=박 후보 페이스북 갈무리
21대 총선 박수현 후보(공주·부여·청양)는 2일 재택 전화를 시작으로 공식 선거운동에 돌입했다.

박 후보는 이날 페이스북을 통해 "당장의 선거운동보다 중요한 게 우리 공주·부여·청양 주민들의 건강과 안전인 만큼 지역의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사태 추이를 살피면서 이번 주말까진 지금까지 그래왔듯 재택 전화선거운동을 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하루 통화 목표는 유권자 300명이다. 박 후보는 "선거유세단과 사무원들에게도 주말까지 연설과 로고송 방송을 금지시켰다"며 "코로나19의 엄중한 상황을 고려해 요란한 유세보단 차분하고 조용한 선거운동을 이어가려 한다"고 설명했다. 이를 위해 박 후보는 전화 장소를 자택 거실에서 작은 기도방으로 옮겼다.

박 후보는 "그동안 거실에서 전화와 문자인사를 드려왔는데, 2일부터 달라진 게 있다면 작은 기도방으로 장소를 옮겼다는 점"이라며 "간절히 기도하는 심정으로 전화를 드리기 위해서다. 코로나19로 고통받는 세계와 대한민국의 평화를 위해 기도하는 마음을 담기 위함"이라고 강조했다.
서울=송익준 기자 igjunbabo@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신진서 9단, LG배 16강 진출
  2. [박하림의 골프스튜디오]내가 치는 공은 왜 안맞을까? 스윙시 어드레스 포지션을 알려드립니다.
  3. 대전문화재단 차기 이사 구성 위한 임추위 불발 왜?
  4. 대전 서구 아파트서 흉기사고로 2명 사망·1명 의식 불명
  5. 대전성모병원 ‘마취 적정성 평가’ 100점 만점 1등급
  1. [오늘날씨] 6월 4일(목) 전국 한낮 무더위, 대구 35도까지 “폭염 수준까지 올라요”
  2. 한화이글스, 홈 3연전 ‘호국보훈 시리즈’ 진행
  3. 체육계, 코로나19 연기된 소년체전 9월 개최 고민
  4. 징계없이 사퇴한 대전문화재단 대표… 대전시 봐주기 논란
  5. [새책] 남해가 쓰고 시인이 받아적은 시편들…'남해, 바다를 걷다'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