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원숭이띠 띠별운세] 춘강 구박사가 풀어준다 '오늘의 운세' (4월 3일 금요일)

[원숭이띠 띠별운세] 춘강 구박사가 풀어준다 '오늘의 운세' (4월 3일 금요일)

  • 승인 2020-04-03 00:00
  • 수정 2020-04-03 00:00
  • 중도일보 운세팀중도일보 운세팀
9원숭이
[원숭이띠 띠별운세] 춘강 구박사가 풀어준다 '오늘의 운세' (4월 3일 금요일)

申원숭이띠

能力發顯格(능력발현격)으로 그동안에 때를 만나지 못하여 숨겨 놓았던 능력을 이제야 겉으로 표출해 내는 격이라. 사람은 무릇 때를 잘 만나야 하는 법, 나의 능력이 아무리 뛰어 나더라도 때가 맞지 않으면 소용이 없으나 이제는 나의 때라.

32년생 그만하면 됐으니 물러서라.

44년생 재산 일부를 사회에 환원하라.

56년생 사회적으로 중임을 맡을 운이라.

68년생 승진, 승급, 표창운이 있으리라.

80년생 공부, 연구 진전이 있으리라.

92년생 내가 너무 어리다고 한탄 말라.

금전 ○ 매매 × 애정 △ 직장 ○

정리=김현주 기자

구홍덕321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체육계, 코로나19 연기된 소년체전 9월 개최 고민
  2. 징계없이 사퇴한 대전문화재단 대표… 대전시 봐주기 논란
  3. [새책] 남해가 쓰고 시인이 받아적은 시편들…'남해, 바다를 걷다'
  4. [영상]대전하나시티즌 키다리 아저씨(?)의 인터뷰 중독
  5. 한화이글스, 홈 3연전 ‘호국보훈 시리즈’ 진행
  1. [오늘날씨] 6월 4일(목) 전국 한낮 무더위, 대구 35도까지 “폭염 수준까지 올라요”
  2. 현충원 주변 도로 임시버스전용차로 운영한다
  3. 대전 유성 구즉초 등교길에 장송곡... 학부모들 “해도 너무하다”
  4. [날씨] 전국적 폭염주의보 시작… 대전·세종·충남 낮 최고기온 31도
  5. [대전기록프로젝트] 뼈대 드러내는 소제동, 깊어지는 원주민의 한숨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