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북농업기술원, 신품종 농특산물 판매 활성화 연구에 박차

충북농업기술원, 신품종 농특산물 판매 활성화 연구에 박차

  • 승인 2020-04-05 09:48
  • 수정 2020-04-05 09:48
  • 오상우 기자오상우 기자
충북도농업기술원은 소비자 인지도가 낮아 판매가 부진한 신품종 농산물을 홍보하고 시장에 조기 안착할 수 있도록 연구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고 5일 밝혔다.

농업기술원과 농촌진흥청이 함께 개발, 육성한 신품종 지역 농산물을 소비자와 도매시장에 알리고자 '도매시장 품평회'와 '소비자 품평회'를 서울 가락동 농산물도매시장과 수원 중부작물부에서 공동으로 추진해 오고 있다.

올해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이 진정되면 수박연구소에서 개발・육성한 곁가지 없는 '순리스', '순제로'와 소비자의 부담이 적은 '중소형 수박'을 비롯해 마늘, 아로니아, 흑도라지 가공제품을 도매시장 경매사, 중도매인, 소비자에게 소개하고 객관적인 평가를 받을 예정이다.

농업기술원 조성연 연구사는 "도매시장 판로 연계지원으로 생산농가가 시장에 안착하고 판매가 활성화돼 농가소득 증대로 이어지길 기대한다"며 "앞으로도 시장과 소비자의 요구에 걸맞는 상품화 전략을 세워 신품종 농산물 판로를 개척하기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청주=오상우 기자 oswso@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대전의 선두 수성전이 시작됐다. 경남 제물로 5경기 무패 도전
  2. 대전을지대병원, 만성폐쇄성폐질환 적정성 평가 5년 연속 1등급
  3. [새책] 111개의 전생을 가진 남자의 이야기… 베르나르 베르베르의 '기억'
  4. 대전시체육회 이승찬 회장, 출연금 활용 '역점사업' 본격화
  5. 태안 밀입국자 6명 아닌 8명이었다
  1. [새책] 질문이 보여주는 생각의 힘… '허튼 생각 : 살아간다는 건 뭘까'
  2. [한줄서가] 어떤 남자를 스치다, 우리도 대한민국의 국가대표다, 두려울 것 없는 녀석들 등
  3. [날씨] 안개 가득한 서해안… 오후부터 주말까진 맑고 더워
  4. [홍석환의 3분 경영] 지인의 급한 부탁
  5. KBO 김제원 기록위원, 리그 2500경기 출장 '-1'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