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 총선열전] 홍문표 "청년에 비수안 돼…조국 방지법 발의할 것"

[2020 총선열전] 홍문표 "청년에 비수안 돼…조국 방지법 발의할 것"

  • 승인 2020-04-10 09:30
  • 수정 2020-04-10 09:30
  • 강제일 기자강제일 기자
홍문표후보1
미래통합당 홍성예산 홍문표 후보는 10일 "다시는 청년의 가슴에 비수를 꽂는 일이 발생하지 않도록 조국방지법 등을 발의해 공정의 가치를 바로 세우겠다"고 밝혔다.

홍 후보는 이날 보도자료에서 "문재인 정부의 불공정으로 상처를 받는 청년을 생각하면 이를 막지 못해 송구스럽고, 죄송한다"며 이같이 강조했다.

그러면서 충남 혁신도시 지정 기대에 따른 지역 청년 일자리 확충 효과에 대해 설명했다. 홍 후보는 "제가 대표발의하고 통과시킨 국가균형발전특별법에 따라 내포혁신도시가 마무리 된다면 수도권에 소재해 있는 공공기관 120개 중 20여개 이상 기관이 내포신도시로 이전된다"며 "지역인재(30%) 의무채용과 함께 경제적 효과와 청년의 일자리가 창출 될 것이다"고 말했다.

이날 지역 청년단체 회원들이 선거사무소를 직접 방문해 문재인 정부의 조국 사태등을 겪으며 불공정·부정의에 박탈감과 실망감이 크다며 청년의 유일한 믿음인 공정과 정의를 바로 세우는데 홍 후보가 앞장 설 줄 것을 호소했다.

한편, 11일 홍성장에는 '독립투사 후손' 김좌진 장군 손녀인 김을동 전 의원과, 윤봉길 의사 손녀인 윤주경 미래한국당 비례대표 후보(전 독립기념관장)가 직접 유세현장을 찾아 홍문표 후보 지원 유세에 나설 예정이다.
강제일 기자 kangjeil@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대전=과학도시' 특성 살려 비대면스포츠산업도 육성해야
  2. 8월 대전문화계 '기지개'… 문화재단 대표이사 선출은 과제, 공연무대 속속 복귀
  3. 대전하나시티즌, 빅데이터를 활용한 과학적 훈련 시스템 도입한다
  4. 온라인으로 개최된 제25회 대덕백일장 성료
  5. [현장스케치] 표지판 떨어지고, 통행도 안 돼… 비 피해 조속히 복구해야 목소리
  1. [영상]경찰차 물에 잠기고! 천안 집중호우로 새내 도로 곳곳 통제
  2. 천안 한천범람 등 비 피해 잇따라
  3. [대전기록프로젝트] 동화 속 세상처럼 꿈 같구나
  4. 제20회 대한민국청소년영화제 3일부터 영상작품 공모 시작
  5. 대전하나시티즌 8일 창단 첫 유관중 홈경기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