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 제3연륙교 경제성 확인… "교량 넘어선 문화 공간으로"

인천 제3연륙교 경제성 확인… "교량 넘어선 문화 공간으로"

시, 설계 경제성 검토 결과
예산 213억 절감 성과 더해
안전 아이디어 등 발굴까지
공동도급 등 지역경제 도움
기반시설 가치 극대화 온힘

  • 승인 2020-05-29 12:02
  • 수정 2020-05-31 15:58
  • 신문게재 2020-06-01 7면
  • 주관철 기자주관철 기자
인천시청9
인천시청
인천시(시장 박남춘)는 영종도와 청라를 연결하는 '제3연륙교 건설사업'의설계경제성(VE) 검토를 실시한 결과 213억원의 예산 절감과 22.4%의 가치향상의 성과를 이뤘다고 밝혔다.

실시설계는 지난 4월 16일부터 지난 28일까지 43일간 인천시 지방건설기술심의위원회에서 위원장을 포함한 총 15명의 위원들이 설계VE 오리엔테이션, 워크숍(3일), 이행 회의 등을 통해 사업 전반에 대한 설계원안의 정오(正誤) 평가·검토를 넘어 다양한 창의적 대안을 발굴했다.

특히 설계VE를 통해 제3연륙교의 구조안전 강화, 시공·유지관리 향상 및 경제성 외에 이용자의 접근 편의·환경성 등을 개선하는 아이디어 66건을 제안하고 42건이 채택되는 등 213억원의 예산절감(3.4%)과 22.4%의 가치향상의 성과를 이뤘다.

설계 VE(Value Engineering: 가치공학)는 설계내용에 대한 경제성 및 현장 적용 타당성을 기능별, 대안별로 전문가가 검토해 건설공사의 품질향상 및 원가절감을 통해 가치향상을 도모하는 기법으로 보통 기본설계, 실시설계 단계에서 각 1회 이상 실시한다.

시에서는 지난 3년 동안 30억원 이상 건설공사를 대상으로 매년 40여건의 설계경제성(VE) 검토를 시행했으며 올해에는 88건 4조2000억원의 건설공사에 대해 설계경제성(VE) 검토를 시행할 예정이다.

시 설계경제성(VE) 검토 기법은 2008년 최초로 설계VE기법 도입, 2010년 지방정부 최초로 관련 조례 제정 및 운영지침 수립·운영, 2013∼2014년 2년 연속 전국 VE경진대회 최우수상 수상 등 이미 전국 최고 수준의 설계VE의 우수성을 인정받고 있다.

이번에 시행한 제3연륙교 설계경제성(VE) 검토는 단순한 비용 절감 차원을 넘어 시민이 안전하고 편리하게 이용할 수 있도록 기능 중심의 창의적 논의로 삶과 문화가 어우러지는 '교량을 넘어서는 체험 관광형 중심 문화 공간 창출'을 위한 다양한 대안이 제시됐다.

서강원 시 건설심사과장은 "설계경제성(VE) 검토 시 주계약자 공동도급 제안과 시민(이용자) 중심 건설VE 운영을 통해 건설업계의 원·하도급자간 불공정 행위 개선, 부실시공 예방, 지역 건설업체간 참여 확대 등 인천지역 건설사업 활성화와 도시기반시설 자산 가치 극대화에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말했다.

인천=주관철 기자 jkc0527@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고(故) 최숙현 선수, 대전시청 소속 동료에게도 "같이 고소하자" 요청
  2. 대전하나시티즌 새로운 해결사 윤승원, FA컵 충분히 좋은 결과 기대한다!
  3. 한남대 회화전공 심유나 학생 "골령골, 전쟁은 과거 아닌 현재"
  4. [한줄서가] 바보, 인요가, 10대와 통하는 철학 이야기 등
  5. 외나무다리에서 만난 황선홍vs최용수 한밭벌 빅매치! 누가 웃을까?
  1. 올해 11개 신규 체육대회, 코로나19로 전부 물거품
  2. "현충원 안장 취소하라"… 친일논란 고 백선엽 장군 현충원 안장 반대 요구
  3. ‘이응노와 구글 아트 앤 컬처’ 특별전… 대전 최초 화상 온라인 간담회
  4. 대전 을지대학교병원 비정규직 노조 설립
  5. [영상]혈액수급비상! 헌혈의집 취재 간 기자도 헌혈하고 왔습니다.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