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TX공주역과 세종시 간 광역도로망 신설된다

KTX공주역과 세종시 간 광역도로망 신설된다

세종~공주 탄천 연결도로, 내포~정안IC 연결도로 건설사업 광역교통개선대책 반영

  • 승인 2020-05-30 01:29
  • 수정 2020-05-30 01:29
  • 박종구 기자박종구 기자
정진석
정진석 의원
KTX공주역과 세종시, 내포신도시와 공주 정안IC를 연결하는 광역도로가 새롭게 건설된다.

미래통합당 정진석 국회의원(사진· 공주·부여·청양)은 28일 행복도시~ 공주 탄천 연결도로 건설사업과 정안IC~내포신도시 연결도로 건설사업이 '행정중심복합도시 광역교통개선대책(3차 변경)'에 반영됐다고 밝혔다.

이 사업은 이날 행복도시건설추진위원회 심의를 통과해 국비보조사업으로 추진되며, 앞으로 기획재정부 예비타당성조사 등 행정절차를 거친 뒤 기본 및 실시설계 후 착공한다.

먼저 행복도시~공주 탄천 연결도로 건설사업은 총사업비 4446억 원이 투입돼 행복도시에서 부여군, KTX 공주역 등 서남 방면으로의 접근성 향상을 위해 4차로 도로를 신설하는 것으로 사업완료 시 탄천까지의 통행거리가 10km 단축(32km→22km, 7분 절감) 될 것으로 보고 있다.

또, 공주 정안 나들목~내포신도시 연결도로 건설사업은 총사업비 1822억 원을 투입해 총연장 9.9km를 2차로로 연결하는 사업으로 사업완료 시 당초 대비 통행시간이 32분 단축(55분→23분)될 것으로 기대된다.

특히, 이번 최종 심의에서는 건설 사업비를 국비와 지방비 사업비를 각각 75%, 25%씩 분담하는 것으로 변경됐다고 설명했다.

정진석 의원은 "지난 4.15 총선에서 주민들에게 약속한'세종시~KTX공주역~부여 간 광역도로망 구축'사업이 20대 국회 임기 하루를 남겨두고 공약이행의 첫 단추를 꿰게 되어 너무나 기쁘다"며 "행복도시~탄천 연결도로와 정안IC~내포신도시 연결도로가 모두 개통되면 공주시와 세종시간 상생발전과 인프라개선으로 공주역 역세권개발계획도 탄력받을 것이다"고 말했다. 공주=박종구 기자 pjk0066@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영상]대전시 '고강도 생횔 속 거리두기' 일주일 연장
  2. [날씨] 구름 많은 하루… 기온은 28도까지 올라
  3. [속보] 대전서 4일 코로나 19 확진자 5명 추가 발생… 누적확진자 134번째
  4. 공주시, 코로나19 네 번째 확진자 발생…접촉자 14명 음성
  5. 6·17 대책 12일만에 대전 집값 상승폭 축소... 거래량도 '뚝'
  1. [코로나19]병원 내 감염 또 나와...아웃렛 동선에 포함
  2. [속보]4일밤 대전 확진자 2명 더 나와...누적 137명째
  3. 대전시의회 후반기 의장 선출 놓고 파행 수순... 권중순 사퇴·일부 의원 무기한 농성
  4. [주중날씨 예보] 월요일 제외 일주일 내내 비 온다
  5. 천안시, 고분양가 성성 푸르지오 4차 '제동'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