몽골소비자 입맛 잡은 한국산 신선과일 '주목'

몽골소비자 입맛 잡은 한국산 신선과일 '주목'

aT, 육류 즐기는 몽골서 국산 과일 비대면마케팅 홍보

  • 승인 2020-07-09 03:45
  • 수정 2020-07-09 03:45
  • 오주영 기자오주영 기자
200708_몽골소비자 입맛 잡은 한국산 신선과일(참고사진2)
몽골 인플루언서 Odzaya 연계 신선과일 홍보.몽골 인플루언서 Odzaya(좌측)와 Zaya(우측).
한국농수산식품유통공사(aT, 사장 이병호)이 수출 신시장인 몽골에서 온라인몰, 라이브방송, TV홈쇼핑 등에서 한국 신선과일을 선보이며 몽골인의 입맛을 사로잡고 있다.

aT는 코로나19로 인해 급성장 중인 몽골 온라인시장을 공략하기 위해 몽골 전역으로 식품배달을 해주는 온라인몰 아드샵(Ardshop)에 한국산 사과와 배·수박· 과일주스 입점을 추진한 결과, 2개월 만에 주문금액이 4천만 원을 넘어서는 등 큰 인기를 끌고 있다.

육류를 즐기는 몽골에서도 소득수준이 높아짐에 따라 사과, 배, 딸기 등 신선과일에 대한 소비가 늘고 있어 한국산 신선과일이 프리미엄 마켓을 중심으로 찾는 고객이 점차 늘고 있다.

몽골은 40세 미만의 젊은 층 인구가 전체인구의 70%를 차지하는 국가로, 이들이 활발하게 사용하고 있는 SNS를 적극 활용해 홍보 파급력을 높여 나갔다.

현재 팔로워 33만 명을 보유한 오드자야(Odzaya)와 함께한 한국식품 ASMR 먹방 콘텐츠는 인구가 적은 몽골에서 누적조회 수 2만 회를 기록한 것을 비롯해 한국산 과일로 만든 디저트 쿠킹영상 등 인플루언서를 활용한 다양한 콘텐츠도 젊은 소비자들의 관심을 사로잡고 있다.

지난달 29일부터는 몽골 주요 TV홈쇼핑 채널인 TV5를 통해 한국산 과일주스를 최초로 판매 개시하는 등 인터넷, TV, SNS 등을 통해 비대면 시장을 적극 공략하고 있다.

올해 몽골 농수산식품 수출실적은 2천200만 달러로 신선농식품은 전년 동기 대비 14%가 상승하며 수출 신장을 이끌고 있다.

aT 신현곤 식품수출이사는 "한국은 몽골의 네 번째 교역대상국으로 신북방 수출의 중심국가 중 하나"라며 "코로나19로 인한 비대면 소비증가에 맞춰 현지 온라인 채널을 적극 활용해 우리 농식품 수출시장을 지속적으로 개척하겠다"고 말했다.
세종=오주영 기자 ojy8355@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포토 &] 연두 거미
  2. [영상]어프로치가 어려우세요? 공식만 알면 스코어가 팍팍 줄어듭니다. [박하림의 골프스튜디오]
  3. 한화이글스, 15일 김태균 2000경기 출장 공식 시상식
  4. [날씨] 33도까지 오르는 푹푹찌는 날씨… 일부 지역엔 비
  5. K리그 연맹 유튜버 김재원과 온라인 콘텐츠 협업 진행
  1. 차기 대선주자 선호도 이재명 이낙연 첫 역전
  2. [영상]대전역에 모인 의사들! 의사들이 거리로 나온 이유는?
  3. K리그, 코로나 확산에 따라 16일부터 수도권 경기 무관중으로 다시 전환
  4. 양승조 '행정수도 與 새강령에 넣자" 주장 현실화
  5. 대전지역 국가지정 음압병실 13개 추가 확충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