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 서구, 대표축제인 '힐링아트페스티벌' 취소 결정

대전 서구, 대표축제인 '힐링아트페스티벌' 취소 결정

코로나19 확산 방지 일환

  • 승인 2020-07-12 22:44
  • 수정 2020-07-12 22:44
  • 신문게재 2020-07-13 2면
  • 김소희 기자김소희 기자
대전서구 힐링아트페스티벌 (2)
지난해 서구힐링아트페스티벌 모습. 서구제공
대전 서구가 대표축제인 '2020 서구힐링아트페스티벌'을 취소하기로 결정했다.

12일 구에 따르면 힐링아트페스티벌은 코로나19 확산 방지와 시민 안전을 위해 한차례 연기됐다.

하지만 확산세가 잠잠해지지 않고 지역 내에서 감염이 지속 되고 있어 축제추진위원회는 취소를 의결했다.

장종태 서구청장은 "대전 시민에게 힘과 위로가 되는 축제 개최를 위해 열심히 준비했지만, 코로나 확산세가 꺾이지 않는 상황에서 안전을 위해 취소를 결정했다"며 "아쉽지만 국가 재난상황인 코로나19를 단결된 시민정신으로 이겨내고, 내년에 더욱더 풍성하고 내실 있는 축제로 준비할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서구힐링아트피스티벌은 도심 속 공원과 다양한 문화 인프라를 통해 예술가와 지역민이 함께하는 참여형 예술 축제다. 지난해 38만여 명이 참여한 명실상부한 대전광역시 대표 축제로도 자리매김하고 있다.
김소희 기자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시티즌 홈에서 경남에 역전패! 후반기 선두권 싸움 안갯속으로
  2. 황선홍, 교체 멤버에서 실수가 패착으로 이어졌다.
  3. 장마 계속 이어지는데… 대전·세종·충남 빗길 교통사고 증가 '꾸준'
  4. 엎친 데 덮친 격…집중호우 속 태풍 장미까지 충청권 '비상'
  5. 대전의 아들 황인범, 러시아 루빈 카잔 이적 임박
  1. [르포] "야~ 축구다" 팬 흥분속 코로나19 방역지침 일부허점
  2. 대전하나시티즌 경남에 2-3역전패, 선두 싸움 제동 걸렸다.
  3. [대전기록프로젝트] 세 개의 문
  4. 대전하나시티즌, 지역 수해복구 위해 ‘한마음 한뜻’ 5천만원 기탁
  5. 제7회 이응노미술대회 온라인 비대면 접수 시작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