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산시, 인공지능 통합플랫폼 구축, 첨단 안전도시 진입 선언

아산시, 인공지능 통합플랫폼 구축, 첨단 안전도시 진입 선언

  • 승인 2020-07-13 07:05
  • 수정 2020-07-13 07:05
  • 남정민 기자남정민 기자
clip20200712190537
아산시(시장 오세현)가 최근 각종 사건·사고 발생 시 신속·정확하게 대응할 수 있는 스마트시티 통합플랫폼 체계를 완료하고, 첨단 안전도시로서의 발판을 구축했다.(사진은 1. 아산도시통합운영센터 상황실)

아산시는 이번 CCTV 영상 공유 체계통합플랫폼 구축으로 긴급한 사건·사고 발생 시 충남지방경찰청 112안전센터와 충남소방본부 119상황실 등에 CCTV 영상정보를 실시간 제공할 수 있는 공조체계를 갖추게 됐다.

지금까지는 시내 곳곳에 설치된 약 2200여대의 CCTV를 관리하는 도시통합운영센터와 경찰·소방 간 영상정보 공유 시스템이 마련되지 않아 긴급 상황이 발생해도 CCTV 영상을 즉시 공유하기 어려웠다. 그러나 앞으로는 신고 지점 주변 CCTV 영상을 경찰서나 소방서로 실시간 전송할 수 있게 돼 사건·사고 현장을 빠르고 정확하게 파악할 수 있게 되는 등 골든타임을 확보했다.

이와 함께 지난 3월과 6월에 구축 완료된 시민안심귀가서비스와 스마트선별관제시스템과의 연동을 통해 보다 효율적인 안전 그물망 역할을 한다.

특히 스마트시티 통합플랫폼을 기반으로 인공지능 기반의 스마트 선별관제를 연동해 지리정보시스템 지도(GIS MAP)에서 이상행동(배회, 침입, 쓰러짐 등)이 발생될 때 관제요원에게 영상과 정확한 위치를 자동으로 띄워 알려주고, 경찰·소방과 영상을 공유해 별도의 신고 없이도 응급상황에 선도적 대응이 가능하다.

또한 기 출시한 안심귀가서비스 (아산 안심홈) 스마트폰 앱은 CCTV와 스마트폰의 GPS 정보를 연계해 스마트폰 사용자가 어플을 실행시키면 서비스가 제공된다.

오세현 아산시장은 "시민의 안전한 삶의 보장을 위해 많은 도움이 될 수 있도록 해당 시스템을 지속 발전시켜 안전한 도시 아산을 만들겠다"고 말했다.
아산=남정민 기자 dbdb8226@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아이쿱 자연드림대전한의원' 대전 탄방동에 오픈
  2. 대전 선치과병원, '스테이 스트롱' 캠페인 동참
  3. [한줄서가] 나는 당신이 오래 기억했으면 좋겠습니다, 남편이 육아휴직을 했어요 등
  4. 황선홍 "관중 앞 홈경기 기다려온 순간…승격은 확실한 목표"
  5. 대전경찰청장에 이규문 본청 수사국장 충남경찰청엔 이철구 본청 경비국장
  1. 영화 소리꾼, ‘조정래 감독이 간다’ 논산온다!
  2. 충남 태안 보트밀입국 21명 검거완료…추가 밀입국 차단 '안간힘'
  3. 최해영 대전경찰청장 경기남부청장에 승진 내정
  4. [날씨] 제4호 태풍 하구핏 영향… 충청권 호우경보
  5. 투기과열지구 지정, 임대차 3법 시행… 대전지역 부동산 시장 '혼란'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