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산시 부춘동, 13년째 이웃사랑 실천하는 조덕래씨 가족

서산시 부춘동, 13년째 이웃사랑 실천하는 조덕래씨 가족

아들 돌잔치 비용 기부 시작으로 13년째 매년 3백만 원씩 총3900만원 기탁

  • 승인 2020-07-14 07:43
  • 수정 2020-07-14 07:57
  • 임붕순 기자임붕순 기자
1
지난 13일 서산시 부춘동행정복지센터 동장실에서 조민성군이 3백만원 성금을 전달하고 있다.


서산시 부춘동에 거주하는 평범한 가족이 13년째 어려운 이웃을 위한 성금을 기탁해 오고 있어 화제다.

서산시 부춘동 지역사회보장협의체 위원이자 새마을지도자로 활동하고 있는 조덕래(45)씨 가족이 그 주인공이다.

조씨 가족은 지난 13일 부춘동행정복지센터(동장 김영중)를 찾아 아들인 민성(서령중 1)군이 3백만 원의 성금을 김영중 동장에게 전달했다.

조씨 가족의 선행은 지난 2008년 아들의 돌잔치 비용 기부를 시작으로 13년째 이어져 오고 있는데, 매년 아들인 민성 군의 생일 즈음이면 3백만 원씩 기부해 총 기부액이 3천 9백만 원에 달한다.

조덕래씨는 "민성이가 대학교에 입학할 때까지 계속 기부를 이어가고 싶다."며 "아들이 남의 아픔을 헤아리며 이웃을 배려할 수 있는 사람으로 자랐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이에 대해 김영중 동장은 "매년 큰 성금으로 나눔과 이웃사랑을 몸소 실천하는 데 대해 깊은 감사를 드린다."며 "귀중한 성금이 어려운 이웃을 위해 뜻깊게 쓰일 수 있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서산=임붕순 기자 ibs9900@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대전=과학도시' 특성 살려 비대면스포츠산업도 육성해야
  2. 대전하나시티즌, 빅데이터를 활용한 과학적 훈련 시스템 도입한다
  3. 8월 대전문화계 '기지개'… 문화재단 대표이사 선출은 과제, 공연무대 속속 복귀
  4. 온라인으로 개최된 제25회 대덕백일장 성료
  5. [현장스케치] 표지판 떨어지고, 통행도 안 돼… 비 피해 조속히 복구해야 목소리
  1. [영상]경찰차 물에 잠기고! 천안 집중호우로 새내 도로 곳곳 통제
  2. 천안 한천범람 등 비 피해 잇따라
  3. [대전기록프로젝트] 동화 속 세상처럼 꿈 같구나
  4. 제20회 대한민국청소년영화제 3일부터 영상작품 공모 시작
  5. 천안 오늘 하루만 200mm 쏟아졌다. 도심 곳곳 아수라장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