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안 안면도 새단장 '코로나19 국내 관광객 잡는다'

태안 안면도 새단장 '코로나19 국내 관광객 잡는다'

충남산림자원연구소, 자연휴양림~수목원 조형물 설치 등 녹색공간 조성

  • 승인 2020-07-14 13:32
  • 수정 2020-07-14 13:32
  • 신문게재 2020-07-15 8면
  • 김흥수 기자김흥수 기자
지피원 전경)
충남산림자원연구소 태안사무소는 다양한 모양의 토피어리를 식재하고 새단장했다. 사진은 지피원 전경.
충남도 산림자원연구소 태안사무소는 코로나19로 인해 국내 관광 수요가 증가하는 추세에 맞춰 안면도 자연휴양림과 수목원의 시설물 및 식생을 새롭게 단장했다고 14일 밝혔다.

도 산림자원연구소에 따르면, 최근 안면도 자연휴양림부터 수목원으로 이어지는 '수목원 가는 길'과 '지피원'에 다양한 모양의 토피어리(조형 향나무)를 식재하고, 입체적인 녹색 공간으로 조성했다. 또 곳곳에 설치한 가랜드 등 장식물이 생동감을 더해 방문객들이 몸과 마음을 쉴 수 있는 공간으로 연출했다.

토피아리(청자자수원)
충남산림자원연구소 태안사무소는 다양한 모양의 토피어리를 식재하고 새단장했다. 사진은 청자자수원 전경.
지난달에는 안면도 수목원 입구에 도의 상징 색깔을 입힌 대형 조형물도 설치해 오가는 차량들이 간판을 볼 수 있도록 했다.

이와 함께 도 산림자원연구소는 족두리꽃(풍접초), 해바라기, 메리골드 등 여름꽃을 식재·파종해 만개기에 방문객들이 꽃밭을 배경으로 사진을 찍고 추억을 간직할 수 있도록 포토존을 조성했다.

아울러 생태 해설판도 교체해 수목원의 고유 기능인 전시·교육 기능을 강화했다.

안규원 태안사무소장은 "이번 단장을 통해 안면도 수목원의 볼거리가 더욱 풍성해졌다"며 "앞으로도 계절별로 아름다운 꽃을 볼 수 있는, 사계절이 아름다운 수목원으로 가꿔 갈 것"이라고 말했다.
내포=김흥수 기자 soooo0825@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황선홍, 교체 멤버에서 실수가 패착으로 이어졌다.
  2. 시티즌 홈에서 경남에 역전패! 후반기 선두권 싸움 안갯속으로
  3. 장마 계속 이어지는데… 대전·세종·충남 빗길 교통사고 증가 '꾸준'
  4. [날씨] 계속되는 장마… 내일까지 30~60㎜ 쏟아진다
  5. 대전하나시티즌 경남에 2-3역전패, 선두 싸움 제동 걸렸다.
  1. 엎친 데 덮친 격…집중호우 속 태풍 장미까지 충청권 '비상'
  2. 태풍 '장미' 예상 진로(오전9시)
  3. [날씨] 더 많은 지역에 '비'… 제5호 태풍 '장미'도 발생
  4. 與 '지지율 비상' 행정수도로 정면돌파 나선다
  5. 대청댐 초당 3천톤씩 최대 방류…금강하류 침수 주의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