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움을 나눔으로' 세종 청소년자치배움터 동네방네 프로젝트 날개

'배움을 나눔으로' 세종 청소년자치배움터 동네방네 프로젝트 날개

올해 19개 팀 구성… 146명 학생·27명 길잡이교사 모집
무학년제 청소년 자기주도 학습, 고교학점제 연계 운영
8차시, 24시간 이상 참여학생 학생부 진로활동에 기록

  • 승인 2020-07-14 10:12
  • 수정 2020-07-14 10:12
  • 고미선 기자고미선 기자
청소년자치배움터
동네방네프로젝트에 참여한 학생들이 헤어미용봉사 를 주제로 활동하고 있다. /세종시교육청 제공
세종지역 청소년이 마을 배움터에서 자기 주도 학습을 통해 배움을 나눔으로 실천하는 '청소년 자치 배움터 동네방네 프로젝트'가 본격 운영된다.

지난 2017년 시작된 세종시교육청 '청소년 자치 배움터 동네방네 프로젝트'는 스스로 기획·실행·평가하는 무학년제 청소년 자기 주도 학습 프로젝트이다.

학생들이 배움을 나눔으로 실천하면서 의사소통과 협력·자기 주도성·배려 등의 세종학력을 키우는 기회의 장으로, 향후 고교학점제와 연계해 운영될 예정이다.

시 교육청은 올해 2차례 온라인 모집 공고를 거쳐 146명의 학생과 27명의 길잡이 교사(학부모·교사·마을교사 등 청소년 자치활동 촉진자)를 모집하고 19개의 동네방네 프로젝트 팀을 구성했다.

프로젝트 팀은 △헤어미용봉사 △IT과학 △미술 △음악 △보드게임봉사 △수과학체험봉사 △요리 △인문·외교 △탐구실험 △공간구성 등 다양한 주제로 특색에 맞는 장소를 발굴해 오는 11월까지 활동할 예정이다.

청소년자치배움터 동네방네프로젝트2
동네방네프로젝트 팀별 대면 오리엔테이션. /세종시교육청 제공
8차시 이상, 24시간 이상 참여한 학생들에게는 학교생활기록부의 창의적 체험활동 중 진로활동에 활동 내용이 기록된다.

시 교육청은 코로나19 예방을 위해 온라인 콘텐츠를 제작해 학생, 학부모를 대상으로 안내하고, 전문 퍼실리테이터의 도움을 받아 온라인 화상 오리엔테이션과 소규모 대면 오리엔테이션을 7월 말까지 운영한다. 팀별 연간 활동비는 80만~100만 원을 지원한다.

이미자 교육협력과장은 "코로나19 여파로 마을 배움터에서 마음껏 프로젝트를 진행하는 데 어려움은 있지만, 이 또한 학생 스스로 문제해결력을 키우는 계기로서 새로운 시대에 걸맞은 새로운 방식으로 프로젝트가 진행될 것으로 기대한다"며 "학교에서 배우지 못한 것들, 세상 어디에도 없는 나만의 배움을 실천할 수 있도록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말했다.
세종=고미선 기자 misunyda@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토론토 류현진, '괴물투' 모습 돌아왔다
  2. 시티즌 첫 유관중 홈경기! 팬들 위해 선물 보따리 푼다
  3. 제32회 대전미술대전 김영창씨 '먹감나무 3층장' 전체 대상 수상
  4. [날씨] 충청권 강풍 동반한 강한 비… 내일까지 200㎜ 이상
  5. [새책] "불면의 하룻밤이 오랜 여행보다 훨씬 더 많은 생각을 낳는다"
  1. [대전기록프로젝트] 당신의 담
  2. 제보자가 낸 고소장이 피고소인에게 전달?… "제보자 불이익 받았다" 주장
  3. 대전시립미술관-KAIST 지역문화 발전 기반 맞손
  4. 이규문 대전경찰청장 "공정성과 신뢰성 확보하도록 노력할 것"
  5. 규제에도 더 오르는 대전 아파트 값, 세종은 '활활'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