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훈식 "물폭탄 아산시, 특별재난지역 선포해야"

강훈식 "물폭탄 아산시, 특별재난지역 선포해야"

  • 승인 2020-08-04 08:29
  • 수정 2020-08-04 08:31
  • 신가람 기자신가람 기자
PYH2020030914880001300_P4
더불어민주당 강훈식 의원(아산을)  사진=연합뉴스 제공
더불어민주당 강훈식 의원(아산을)은 4일 "최근 폭우로 큰 피해를 입은 아산시를 특별재난지역으로 선포해야 한다"고 주장했다.

강 의원은 이날 자신의 페이스북에서 " 하천이 범람하고, 침수되지 않은 곳을 찾아볼 수 없을 정도로 갑작스런 수마는 아산시민의 삶의 터전이자 보금자리를 집어삼키고 있습니다"며 이같이 강조했다.

이어 그는 "충남도와 아산시는 재난안전대책본부를 통해 최선의 노력을 다하고 있지만, 사상 유례 없는 침수와 피해 상황에서 국가적 차원의 지원이 절실하다"며 "우리 지역에 신속한 지원과 피해복구가 이루어질 수 있도록 국무총리님께 특별재난지역 선포를 건의해 주시기 바란다"고 거듭 촉구했다.

그러면서 "본인도 아산시가 특별재난지역 지정으로 인정받을 수 있도록 힘껏 조력하고, 필요한 경우 재난안전 특별교부세도 긴급지원받을 수 있도록 행정안전부에 건의하겠다"고 덧붙였다.
신가람 기자 shin9692@

113595066_2451560755142992_2765049148586339142_o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릴레이인터뷰] 최석근 "대전 양궁, 전국최강 비결은 지도자와 선수들 간의 단합"
  2. 조선시대 문인 김호연재, 문화콘텐츠로 자리매김
  3. [날씨]구름많다가 충남내륙 산발적 빗방울 예상
  4. 국립대전현충원 추석연휴 참배 못한다 "코로나19 예방"
  5. 새 어린이교통안전 슬로건 발표… '1단 멈춤, 2쪽 저쪽, 3초 동안, 4고 예방'
  1. 농협중앙회 대전 샘머리지점서 1억원대 전화금융사기 예방
  2. [새책] 몰락의 순간을 노래하며 푸른 순간, 검은 예감
  3. 대전 공연 앞둔 판소리꾼 이자람 씨 "관객 있다는 상상속에서 흥 내 볼 것"
  4. [새책] 오늘의 전태일 어디서 불타고 있는가 '전태일평전'
  5. 충남대-공주대 세종시 주도권 경쟁 팽팽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