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천, 2013년 이후 7년만에 인구 늘었다

서천, 2013년 이후 7년만에 인구 늘었다

  • 승인 2020-08-05 11:17
  • 나재호 기자나재호 기자
서천, 7년만에 인구증가


서천군 인구가 2013년 이후 7년만에 소폭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서천군에 따르면 7월 현재 총 인구수는 5만2223명으로 집계 결과 지속적인 감소를 멈추고 6월에 비해 14명이 증가했다고 밝혔다.

이처럼 인구가 늘어나 것은 2013년 이후 처음으로 서천군은 그동안 월 평균 100여명의 인구가 계속 감소하며 인구절벽 위기를 겪어왔다.

인구증가 요인은 장항읍의 전출 감소와 지속적인 인구 유입 영향이 컸으며 마서면과 한산면의 전출, 사망자 수 감소에 따른 결과다.

40대 이상 전출감소, 인구유입 증가와 함께 10대의 유출이 멈추면서 7년만에 긍정적인 인구변화의 흐름이 나타난 것으로 확인됐다.

군은 연초부터 인구정책 패러다임 변화에 따라 인구 유입보다는 전출방지 중심의 정책을 펼쳤다.

이와 함께 서천형 인구비전 종합전략 S-Drive 체계로 개편해 속도감 있는 인구정책을 추진했다.

특히 5월부터는 지역소멸에 대한 단계별 선제적 대응체계 구축의 일환으로 1단계 지역소멸 위기인식 고취를 위해 지역소멸 위기 대응체계로 전환했다.

군은 앞으로 생산인구확충, 생활서비스 전달체계 개편, 지역산업 활성화, 고령인구 증가 대응 등 삶의 질을 결정하는 주요 분야에 대한 대응 계획을 마련해 적극적인 위기 대응에 나설 계획이다.

또 인구 구조변화에 대응하는 실효성 있는 종합대응체계를 구축해 서천군의 지속 가능성을 보장하는 중장기 계획을 수립하고 적극 추진한다는 방침이다.

노박래 군수는 "모든 공직자를 대상으로 우리 고장 거주하기를 실천하는 등 지역 인구감소에 대한 위기의식을 갖고 다양한 대응방안을 수립해 추진하고 있다"며 "서천군을 건강하고 행복하게 만들어 가도록 군민과 함께 노력하겠다"고 말했다.서천=나재호 기자 nakija2002@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대전하나시티즌, 안드레 앞세워 안산 상승세 잡는다!
  2. [새책] 몰락의 순간을 노래하며 푸른 순간, 검은 예감
  3. 대전 공연 앞둔 판소리꾼 이자람 씨 "관객 있다는 상상속에서 흥 내 볼 것"
  4. 제24회 대전청소년연극제, 유성여고 '여우골' 대상 수상
  5. 박인혁 결승골, 대전하나시티즌 안산에 2-1승리
  1. 대전경찰, 금지된 서울집회 참여 시 형사처벌 예고
  2. [NIE교육] 이문고 첫 비대면 온라인 교육 "신문의 깊이 배웠어요"
  3. [로또]930회 당첨번호(9월 26일 추첨)
  4. 제20회 대한민국여성미술대전 대상 한국화 김효빈 씨
  5. [날씨] 대체로 맑고 낮 최고기온 26도까지 올라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