계룡시, 내년 시책구상 보고회 개최

계룡시, 내년 시책구상 보고회 개최

2021 엑스포 성공개최에 역점, 코로나19 대응, 뉴딜정책,

  • 승인 2020-09-20 11:08
  • 고영준 기자고영준 기자
2. 시책구상 보고회 (2)
계룡시는 18일 시청 상황실에서 류재승 부시장을 비롯한 간부공무원 및 주요 팀장 등이 참석한 가운데 2021년 시책구상 보고회를 개최했다.

시는 포스트코로나, 한국판 뉴딜 등 변화하는 행정환경과 시민의 다양한 행정수요에 대응하기 위해 부서별로 다양한 시책을 구상하고, 정책자문단의 사전자문을 거쳐 총 128건의 시책을 발국 시정에 반영 할 방침이다.

특히 내년도에는 ▲포스트 코로나 시대에 대비한 새로운 지역정책 수립 ▲한국판 뉴딜정책 발표에 따른 우리시 접목 가능 시책 ▲2021계룡세계군문화엑스포 성공 개최 등 3대 분야에 역점을 두어 시책을 발굴했다.

주요 시책으로는 ▲화상회의 시스템 도입 등 디지털 기반의 행정 확산 ▲온라인 활용, 오디오북 제공, 무인시스템 등 각종 비대면 행정서비스 제공 ▲스마트시티 통합플랫폼 구축 ▲스마트 에너지시스템 산업단지 조성 ▲그린 모빌리티 사업 확대 ▲대실근린공원 조성 ▲버스정보시스템 개선 ▲개청 20주년 기념 계룡시지 발간 ▲2021계룡세계군문화엑스포 성공개최를 위한 다각적 홍보 등이 보고됐다.

시책구상 보고회에 참석한 한 간부공무원은 “어려운 코로나19 여건에서 시의 지속적인 발전을 위하여 다양한 구상이 발표되었다” 며 “이번 보고회에서 발표된 시책이 시정에 적극 반영 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 하겠다”고 밝혔다.

류재승 부시장은 “이번 보고회에서 발굴된 시책들이 실현될 수 있도록 세부계획을 마련해 예산 확보에 최선을 다해줄 것”을 당부했으며 “현재 코로나19로 어려운 시기이지만, 위기 속에서 더 큰 기회를 찾아갈 것이며, 계룡시 전 공직자는 시민의 입장에서 시민이 체감하는 수요자 중심의 행정을 펼쳐달라”고 당부했다.

시는 이날 보고된 시책에 대해 사업 타당성 검토 등 보완 절차를 거친 후 사업의 우선순위에 따라 예산에 반영하여 2021년부터 본격적으로 사업을 추진할 방침이다. 계룡=고영준 기자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한화이글스와 함께하는 헌혈 캠페인 진행
  2. 대전하나시티즌, 정규리그 마지막 홈경기! 대전 팬들의 함성과 함께
  3. [날씨] 아침기온 5도 내외로 쌀쌀… 일교차 당분간 커
  4. 지역서점과 함께하는 2020 대전 책잔치 한마당 팡파르
  5. 대전테미예술창작센터, 8기 입주예술가 공모
  1. [BOX] '정장 입고, 머리도 자유롭게' 입대식과 다른 병역거부자 대체복무 입교식
  2. [공연] 대전시립연정국악원 '판소리 다섯마당' 젊은 소리꾼 이윤아 씨 초청
  3. [대전기록프로젝트] 정동을 걸어보면
  4. [날씨]오전까지 짙은 안개 오후엔 대체로 맑아
  5. 대전 문화유산단체 "소제동 카페촌화 방조 반성… 관사촌 살리가 동참할 것"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