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 동부경찰서, 대전역 주변 성매매 근절 나선다

대전 동부경찰서, 대전역 주변 성매매 근절 나선다

예방캠페인 시작해 야간단속 예정

  • 승인 2020-10-20 17:36
  • 수정 2020-10-21 08:52
  • 임병안 기자임병안 기자
대전동부서
대전 동부경찰서 직원들이 20일 대전역 앞 쪽방과 여인숙 거리를 찾아 성매매 근절 캠페인을 실시했다. (사진=동부서 제공)
대전 동부경찰서가 대전역 주변에서 성매매와 호객행위에 뿌리를 뽑기 위해 예방 캠페인과 단속을 동시에 한다.

대전역 주변 지역은 쪽방과 여인숙 70여 곳이 밀집해 저렴하게 숙박할 수 있는 공간이면서 야간에는 성매매가 성행하는 곳이다.

중년 이상의 여성들이 남성들에게 성매매를 알선하는 호객행위가 골목에서 버젓이 자행되고 있으나 단속 손길은 미치지 않았다.

지난 2014년 1월에는 이곳 여인숙에서 성매매 여성(34)이 성매수 남성에게 살해되는 등 여성의 인권과 안전 측면에서도 문제가 되던 곳이다.

동부경찰서는 최근 대전역 주변에 성매매와 호객행위에 단속을 요구하는 신고 전화가 꾸준히 접수됐고, 불법행위가 고착되기 전에 예방과 단속을 했다.

이에 따라 동부서 직원들은 20일 쪽방과 숙박업소 업주와 종사자들에게 성매매 영업 시 형사처벌될 수 있음을 안내하고 거리에서 시민들에게 성매매 근절 캠페인을 했다.

동부서는 앞으로 2주간 예방 캠페인 실시 내달 초부터 사복 경찰을 투입해 호객행위와 성매매 행위를 현장에서 단속할 예정이다.

이교동 동부경찰서장은 "대전역 주변 성매매 등 불법행위 근절을 위하여 지속적으로 캠페인을 하고, 취약시간대 순찰을 강화하겠다"고 강조했다.
임병안 기자 victorylba@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한화이글스, 외국인 투수 닉 킹엄, 라이언 카펜터 영입
  2. 한화이글스, '사랑의 연탄나눔' 전달식 실시
  3. 1명이 4개 입상? 금산관광 전국사진공모전도 몰아주기 의혹
  4. 턱밑까지 다가온 수험생 감염… 대전서 고등학생 확진·타지역 수험생 감염 줄이어
  5. AR(증강현실) 속으로 들어간 동춘당… 대전 스마트 관광의 문을 열다
  1. 딸과 다툰 부친 사망사건 항소심…무죄 뒤집힐까
  2. [나의 노래] 냇 킹 콜의 '퀴사스 퀴사스 퀴사스'
  3. 충주시, 12월 1일부터 사회적 거리두기 2단계 격상
  4. 메타댄스프로젝트 2020년 정기공연 '춤추는 쉼터-4인 안무가전'
  5. [충남 어린이 안전골든벨 이모저모] 정답 맞출 때마다 화려한 개인기 보여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