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17회 평창대관령음악제 강원의 사계 '가을' 개최

제17회 평창대관령음악제 강원의 사계 '가을' 개최

  • 승인 2020-10-25 11:06
  • 수정 2020-10-25 11:08
  • 한가희 기자한가희 기자
2-1. 제17회 평창대관령음악제 강원의 사계 가을 포스터
평창대관령음악제의 연중 프로그램인 강원의 사계 '가을'이 다음달 14일부터 25일까지 평창군 대관령면 알펜시아 콘서트홀 및 강원도 일대에서 열린다.

강원의 사계 시리즈는 강원도민의 문화향유와 참여 확대를 위한 테마별 공연으로 국내외 저명한 아티스트들의 공연과 마스터 클래스, 강원의 미래 인재들이 펼치는 영 아티스트 콘서트와 이들을 위한 특강 등 다양한 프로그램이 진행될 예정이다.

이번 강원의 사계 '가을'에는 서울시향 수석을 역임하였고 현재 라디오 프랑스 필하모닉 트럼펫 수석인 알렉상드르 바티, 강원대 교수이자 바이올리니스트인 성경주 음악 감독이 이끌고 있으며 문화예술비평가들에게 '가장 짧은 시간 내에 성장하게 될 연주팀'이라는 호평을 듣고 있는 앙상블 더 브릿지, 세계적인 플루티스트이자 쾰른 귀르체니히 오케스트라 수석 조성현, 그리고 강원인재육성재단의 유망주들이 참여한다.

강원의 사계 '가을'에서는 도내 학생들을 위한 영 아티스트 콘서트 & 특강과 찾아가는 마스터 클래스를 진행한다. 11월 14일 오후 3시부터 알펜시아 콘서트홀에서 열리는 영 아티스트 콘서트는 강원인재육성재단이 선발한 강원도 출신의 바이올린, 비올라, 첼로, 트럼본을 전공하는 5명의 차세대 미래인재가 연주자로 나서며 공연 후 이들을 위한 심연수 라이프스타일 큐레이터의 특강이 진행될 예정이다.

찾아가는 마스터 클래스는 다음달 19일 오후 2시 강릉원주대학교에서 강릉원주대학교와 강원대학교 트럼펫 전공생을 대상으로 알렉상드르 바티가 진행할 예정이다. 바티는 세계적인 연주자일 뿐 아니라 프랑스 파리 국립 고등음악원과 베네수엘라 엘 시스테마의 교수로 재직하고 있으며 2013년부터 '바티 브라스 아카데미'를 운영하며 후학양성에 힘을 쏟고 있는 만큼 교육에도 큰 열정을 가지고 있다.

지난여름 어려운 상황 속에서 매진행렬을 이루며 철저한 방역으로 제17회 평창대관령음악제를 성공리에 마친 대관령음악제운영실은 이번 강원의 사계 '가을'에서도 공연장 소독, 열감지 카메라, 클린강원 패스포트(전자출입명부), 건강상태질의서, 좌석 간 거리 두기 등 안전을 최우선으로 준비하고 있다.


춘천=한가희 기자 greentree0308@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한화이글스, 제12대 카를로스 수베로 감독 선임
  2. [리뷰] 저승과 이승의 경계에서 망자를 위한 진혼굿…서쪽을 향해 노를 젓다
  3. [주말 쇼핑뉴스] 백화점세이 '자이언트 세일' 따뜻한 겨울 합리적인 쇼핑
  4. [날씨] 주말까지 아침엔 영하기온… 한낮에도 강한 바람
  5. 대전서도 학생 확진자 발생‥ 고등학생·초등학생 1명씩
  1. [속보]27일 밤 대전서 무더기 확진...5명 이어 8명 추가 발생
  2. [속보]대전 코로나19 추가 확진 1명...488번 발생
  3. 국내 도입 검토 코로나19 백신 아스트라제네카
  4. '용인 보평역 서희스타힐스' 치열한 청약 경쟁 예고
  5. [속보]대전 코로나19 확진자 5명 신규 확진...청소업체 잇따라 양성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