논산시, 공공와이파이 서비스 지역 확대

논산시, 공공와이파이 서비스 지역 확대

시민 및 관광객 무선인터넷 이용 환경 조성
주요 정류장과 관공서 등 33개소 추가 설치

  • 승인 2020-10-26 10:09
  • 수정 2020-10-26 10:47
  • 신문게재 2020-10-27 14면
  • 장병일 기자장병일 기자
공공와이파이 현장사진
논산시(시장 황명선)가 ‘한국판 디지털뉴딜 정책’에 발맞춰 시민 및 관광객의 무선인터넷 이용 환경을 조성하기 위한 공공와이파이 서비스 지역을 확대한다고 밝혔다.

시는 지난해까지 공모사업을 통해 시청과 읍·면사무소 및 동행정복지센터를 포함한 관공서, 보건복지시설, 시내버스 등 103개소에 공공와이파이 설치를 완료했으며, 올해는 탑정호 및 강경근대역사문화거리 등 주요 관광지와 강경·연무 도서관 등 12개소에 공공와이파이 자체 구축사업을 완료했다.

접속 초기화면에는 논산의 주요축제 및 행사를 알릴 수 있도록 하는 것은 물론 사용자 접속 데이터 분석을 통해 다양한 정책에 공공파이를 활용, 효율적으로 운영될 수 있도록 한다는 계획이다.

또한, 빅데이터 분석을 기반으로 파악한 학교 주변 및 인구밀집지역 등에 위치한 주요 정류장과 관공서 등 33개소에도 추가로 설치할 예정이다.

시 관계자는 “포스트 코로나 시대는 데이터를 무료로 맘껏 사용할 수 있는 공공와이파이가 더욱 필요해질 것”이라며 “앞으로도 공공와이파이 설치 확대 및 노후장비 교체를 통해 시민들의 무선인터넷 이용편의와 통신비 절감을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10월 현재 관내 관공서 37개소, 관광지 9개소, 전통시장 3개소, 교통시설 60개소 등 총 109개소에 182개의 AP가 설치되어 있다.


논산=장병일 기자 jang392107@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속보] 비리의 온상 '사진공모전'… 입상하려면 돈봉투부터?
  2. "무조건 승격한다" 하나시티즌 'AGAIN 2014' 위해 팬들도 뜨거운 응원 전해
  3. 코로나 청정지역 제천, 결국 뚫려...제천시, 종교시설 등 대처방안 논의
  4. [속보]나흘 만에 대전 코로나19 확진자 2명 추가 발생... 누적 462명
  5. 청주 수능 앞둔 고3생 등 일가족 4명 코로나19 확진…방역당국 비상
  1. 보은군-㈜한국카본, 200억원 투자협약
  2. '사무장병원 의혹' 대전 A종합병원 수백억 진료비 환수 위기
  3. [속보]대전 코로나19 확진자 2명 추가 발생...누적 464명
  4. [코로나19]충남 공주 요양병원서 집단감염 발생
  5. [포토] 롯데백화점 대전점 돌아온 겨울 '어그'로 따뜻한 겨울 준비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