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 승기공공하수처리시설 현대화 사업 추진

인천 승기공공하수처리시설 현대화 사업 추진

총사업비 2,980억원 투입, 25만톤/일 규모 2023년 착공
수처리시설 완전 지하화, 상부 공원 주민편의시설 제공

  • 승인 2020-11-22 11:28
  • 주관철 기자주관철 기자
승
승기공공하수처리시설
인천시가 시설물 노후화와 남동산업단지의 폐수유입 등으로 처리능력 저하 및 악취문제가 지속적으로 제기돼 온 승기공공하수처리시설의 근본적 문제 해결을 위한 현대화사업 기본계획을 23일자로 고시한다고 밝혔다.

승기공공하수처리시설은 남동산업단지 내 업종 다양화 등의 사유로 고농도 공장 폐수가 발생되고, 연수구, 남동구 일원에 오수 전용관로 매설지역이 확대됨에 따라 기존의 노후화된 시설로는 증가되는 오염물질을 완벽하게 처리하기 어려운 상황에 이르렀다.

이 사업은 현 위치에서 처리용량 25만톤/일 규모로 수처리시설을 완전 지하화 하고 상부를 주민 편의시설로 설치하는 사업으로 총 2,980억원의 사업비가 소요될 것으로 추정되며 2023년 착공해 2028년 준공을 목표로 한다.

시는 지난 9월 승기공공하수처리시설 현대화사업을 반영한 '2035년 인천시 하수도정비기본계획'에 대해 환경부 승인을 받아 사업추진 동력을 확보했다. 또한, 이를 근거로 본 사업에 대한 기본계획 고시 및 대형공사 입찰방법 심의 등의 행정절차를 추진하게 됐다.

이번 현대화사업이 완료되면 하수와 분뇨를 적정 처리할 수 있게 돼 악취 방지와 연안 수질 보전 등 공중위생 향상에 크게 기여 할 것으로 기대된다.

아울러, 지하화시설 상부에 공원 등 편의시설을 조성해 혐오시설로 인식됐던 하수처리시설을 주민친화시설로 만들어 지역주민의 삶의 질을 향상시키고 국내 최고의 하수도 행정 서비스를 제공할 계획이다. 여기에 사업 시행 시 지역 업체와 장비·인력 등의 참여 비율을 높여 지역경제 활성화에도 기여 할 방침이다.

한편 승기공공하수처리시설은 연수구, 미추홀구, 남동구 일부지역의 하수를 처리하는 시설로 1995년 최초 준공 이후 2007년 고도처리 개량공사 외에는 대규모 시설 개선사업 없이 운영돼 왔다.

인천=주관철 기자 jkc0527@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신진서 9단, 남해 슈퍼매치 전승
  2. 배재대 男·女 볼링팀 전국 최강 입증
  3. [최신영화순위] 영화 '이웃사촌' 개봉 후 줄곧 1위... 장기흥행 조짐?
  4. 생각을 더하고 나누니 어느새 1000회 염홍철 전 대전시장 '생각 나누기' 발간
  5. 대전지검 월성1호기 자료폐기 산자부 직원 3명 구속영장 청구
  1. [날씨]영하권 시작한 추위 미세먼지는 '좋음'
  2. 수사기회 2번 놓친 대전 사무장병원…부당청구액 463억원 '눈덩이'
  3. 대전문화재단 문화예술교육 통합축제 '꿈지락 페스티벌' 온라인으로 개최
  4. [날씨] 아침 영하권에 쌀쌀…수능날 강한 바람도
  5. 대전시립미술관 '제2회 대덕에서 과학을 그리다' 수상작품전 아트센터서 전시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