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집밖은 위험해” 지역 유통가 ‘홈트대전’ 열기 후끈

“집밖은 위험해” 지역 유통가 ‘홈트대전’ 열기 후끈

지역 내 백화점 홈트레이닝 용품 기존 대비 30%이상 매출 성장
스포츠 인기브랜드 5~20%가량 성장세도... 당분간 지속 전망

  • 승인 2021-01-13 15:37
  • 한세화 기자한세화 기자
'코로나19' 장기화로 재택근무와 집콕생활이 길어지면서 집에서 편안하게 홈트레이닝이 트랜드로 떠오르고 있다.

지역 유통업계도 홈트족에 맞춘 마케팅에 나서고 있다.

롯데백화점 대전점은 새로운 라이프스타일에 맞춘 '리조트 휘트니스'을 4층에 개점했다.

요가&필라테스 전문브랜드 '리조트 랩'은 음양오행 철학을 요가에 접목해 재해석한 '오행체 요가'를 선보인다.

지난 9월 신규 개점한 '뮬라웨어 시그니처 스토어'는 최근 백화점 최초 여성 의류와 남성 의류 라인을 대폭 확대하며 전라인을 갖췄다. 더불어 피트니스 용품과 기구, 체험 관련 상품까지 다양하게 선보였다.

백화점세이도 홈트레이닝복 관련 상품 판매가 순항 중이다.

특히 홈트레이닝에 적합한 티셔츠, 바지, 레깅스 등이 좋은 반응을 얻고 있다. 지난 1일부터 10일까지 다이나핏, 뉴발란스, 노스페이스 화이트라벨 등 스포츠 인기 브랜드들의 매출이 전년 대비 약 5~10% 증가했다.

지역 유통업계 관계자는 "코로나 장기화로 외부 활동이 제한되면서 전반적인 매출이 하락한 가운데 스포츠 매장의 경우 성장을 보이는 등 홈트족 열풍은 계속 될 것"이라고 말했다. 한세화 기자 kcjhsh99@

중도일보(www.joongdo.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 금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오주영 대전협회장 대한세팍타크로협회장에 당선…"재정자립 이바지"
  2. [문화] 신간소개 '그날 세계사 365', '세계는 넓고 갈곳은 많다'
  3. 대전하나시티즌 오는 2월 28일 부천서 개막전, 2021시즌 K2리그 일정 발표
  4. 대전교육청 22일 고등학교 학교 배정 발표
  5. [기고]연말정산 꼼꼼히 준비해 두둑히 챙기세요
  1. 경기도 시장군수 협의회, 2차 재난기본소득 관련 성명서 발표
  2. 대전 서구 용문 1.2.3구역 6월 분양 예정… 분양가는?
  3. '벌써 74일째'… 코레일네트웍스 노조 총파업 여전
  4. 세종시 고분양가 부추긴 '깜깜이 심사'
  5. 정부 '지자체 협력 돌봄' 계획 두고 반발 거세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