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고]자살,이젠 절대로 안 됩니다

[기고]자살,이젠 절대로 안 됩니다

  • 승인 2021-01-14 08:01
  • 임붕순 기자임붕순 기자
제목 없음(2) (1)
방준호 서산경찰서 경위
최근 들어 지구대. 파출소 근무하다 보면 자살 관련 신고를 자주 접하게 된다. 사례를 들어보면 자살을 예고하고 집을 나간 사람이나 차량을 찾아 달라는 신고가 자주 들어오곤 한다.

하지만 자살하려는 사람이 휴대폰을 켜놓고 있다면 통신사 기지국을 중심으로 통상 반경 2~3km 이내로 어느 정도의 도움은 되고 있으나 꼭 집어 찾기란 어려우며, 그기에 휴대폰 소지자가 이동 중이라면 거의 찾기가 어려운 현실이다.

이처럼 한때의 그릇된 판단 이나 잘못된 생각으로 자살하려는 사람은 꾸준히 늘고 있는데 이를 교정하고 예방하려는 활동은 최근 들어 본격화되고 있다.

보건복지부에 의하면 최근 들어 자살의 이유로 코로나 19로 인하여 경제적인 문제, 우울증, 대인관계로 인한 스트레스 문제, 자신의 신체적 질병 등으로 분석되었다.

자살의 충동적인 이유 중, 10대는 성적과 진학문제, 20대에서 50대까지는 경제적인 문제, 60대 이상부터는 신체 질환이 주된 이유로 나타났다. 나이가 많을수록 여성보다는 남성이 자살률이 높게 나타나 있는데 체계적인 대책이 더욱 필요하다고 생각한다.

예를 들면 자살 방지법 제정으로 자살시도자 유경험자에게는 특별교육기관에서 재활할 수 있는 정서순화 교육을 받도록 하고, 아울러 운동요법을 통하여 치료될 수 있도록 국가에서 신경을 많이 쓰고 있으며, 해마다 보건복지부에서 자살 예방의 날을 지정하여 대대적인 홍보 활동을 펼치고 있다.

우리나라의 경우 점차 인구가 급격히 감소하는 추세로 생명을 함부로 다루지 않도록 범국가적 예방 활동도 중요하지만 자기 자신이 자살로 인하여 소중한 생명을 스스로 포기하는 일이 발생하지 않도록 필자는 간곡히 당부하는 바이다. (서산경찰서 동부파출소 경위 방준호)

중도일보(www.joongdo.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 금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한화이글스 코로나19 뚫고 외국인 선수 입국완료
  2. [포토 &] 하늘에서 호빵이 내려와
  3. 법정법인화 전환부터 체육진흥 연구용까지…민선 대전체육회 '분주'
  4. [날씨] 충남 출근길 눈 조심하세요
  5. 대전하나시티즌 2021시즌 전력강화 어디까지 왔나?
  1. '남성은 숙직, 여성은 재택' 대전 여성 재택숙직제 '갑론을박'
  2. [영상]지옥훈련의 시작! 어서와 거제는 처음이지? 대전하나시티즌의 거제 전지훈련
  3. 대전 도마변동 12구역 조합설립 총회 완료… 사업 본격화
  4. [중도시평] 싱어게인 ‘30호’ 그리고 배재대
  5. 포항시, 포항사랑상품권 10% 특별할인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