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종두루고 과학+인문 균형있는 교육… 민주시민 양성 인권교육 주력

세종두루고 과학+인문 균형있는 교육… 민주시민 양성 인권교육 주력

'청소년 인권실천캠프' 유아교육용 인권동화책 제작·출판
창업 아이디어 개발, 비즈쿨마켓 수익금 이웃위해 기부도

  • 승인 2021-01-19 20:50
  • 고미선 기자고미선 기자
두루고2
세종 두루고 학생들이 청소년인권실천캠프를 진행하는 모습. /두루고 제공
세종 두루고(교장 박희동)의 다양한 인문사회 중점사업이 눈에 띄는 성과를 보이고 있다.

지역 유일한 과학중점학교인 두루고는 과학기술 인재 양성에 주력하는 한편, 인문사회부를 운영해 균형있는 교육에 힘써 왔다.

특히, 인문사회적 소양을 지닌 창의·융합적 인재 양성과 민주시민 교육을 위한 다양한 프로그램을 통해 바른 인성을 갖춘 미래의 민주시민으로 성장할 수 있도록 지원하고 있다.

실제 두루고는 올해 서울대 합격생을 배출했다. 자치법정·별밤독서 등 다양한 인문사회부 프로그램에 참여한 것이 주효했다는 평이다.

학교 관계자는 "과학중점학교의 장점은 가져가되, 인문사회 교육에도 신경을 써 균형 있는 프로그램을 운영할 수 있도록 교사들과 함께 노력하고 있다"라며 "고교학점제 선도학교 취지에 맞게 선택교과도 최대한 많이 열어 아이들의 진로진학 선택의 폭을 넓히고 있다"고 설명했다.

19일 두루고에 따르면 교내에서 인권교육, 창업·금융교육, 인문사회 주제 탐구활동, 독서신문발간, 인권동화책 제작, 사회참여프로젝트, 토론교육 등 다양한 프로그램을 운영하고 있다.

이는 2019년 경제과제연구발표대회 금상, 세종시 사회참여대회 은상, 전국 사회참여대회 우수상 등 대외적 성과로 이어졌다.

이와 함께, '인권교육'에 중점을 두고 학기별 국가위원회의 전문교육뿐 아니라 학생들의 인권 감수성 향상·역량 강화에 힘쓰고 있다.

'청소년 인권실천캠프'를 운영해 도서사서부, 또래교사, 종합미술부 학생들이 모여 각자의 전공 분야를 살린 유아 교육용 인권동화책을 제작해 출판하기도 했다.

두루고
두루고 학생들이 제작한 인권동화책 모습. /두루고 제공
또한, 창업 아이디어 개발 관련 정책·법 교육, 사업계획서 작성 등 창업교육을 진행했다.

교내 공모전과 연계, 실질적 제작과 판매 활동으로 연결하는 비즈쿨마켓(Business School Market)을 운영해 100만 원이 넘는 수익금을 창출했다. 수익금은 두루고 이름으로 '세종영명보육원'에 전액 기부했다.

박희동 교장은 "우리 학생들이 바른 인성과 높은 역량을 갖춘 미래의 민주시민으로 성장할 수 있도록 적극적으로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세종=고미선 기자 misunyda@

중도일보(www.joongdo.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 금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한화이글스, 키움 상대 연습경기 8-0 완승…강경학 첫 홈런
  2. 대흥영화사 소제스튜디오 ‘일년만’, “대전시민 참여공간 만들어요”
  3. [포토 &] 옴마야, 꽃이 피었네
  4. 3천명 찾은 대전월드컵경기장 이색 응원문화 꿈틀…몸짓·박수로 표출
  5. 이민성 감독, 연패로 이어가지 않도록 준비할 것
  1. '무실점에 14득점' 달라진 한화이글스, 연습경기 쾌조
  2. 대전하나시티즌 홈개막전 부산에 1-2패
  3. [코로나19] 6일 0시 기준 백신접종자 29만6380명… 새로운 사회적 거리두기 언제쯤
  4. [영상] 이글스TV 뒤집어 놓은 샤론박 '박지영' 아나운서의 야구 중계 후기
  5. 국회 세종의사당, 세종 발전 촉매제 될까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