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제철, 수제 목도리 200명에 전달

현대제철, 수제 목도리 200명에 전달

마중물 봉사단 직접 만들어 외국 근로자에게

  • 승인 2021-01-22 20:46
  • 박승군 기자박승군 기자
사본 -사진1_
전달식 기념사진(왼쪽부터 당진시복지재단 왕현정 이사장, 당진제철소 총무실장 고영훈 상무, 외국인 근로자, 마중물주부봉사단 최민선단장, 다문화가족지원센터 박선영 센터장)


현대제철 당진제철소가 '목도리 나눔활동'으로 새해 첫 사회공헌 활동을 시작했다.

현대제철 마중물 주부봉사단은 22일 직접 만든 목도리를 외국인 근로자 200명에게 전달했다.

이날 당진시복지재단에서 진행된 전달식에는 당진제철소 고영훈 총무실장, 당진시복지재단 왕현정 이사장, 다문화가족지원센터 박선영 센터장, 마중물주부봉사단 등이 참석했으며 모든 인원은 코로나19 방역수칙을 준수하며 전달식을 진행했다.

수제목도리는 당진제철소 사우 배우자로 구성된 마중물 주부봉사단의 손길로 제작했고 봉사단은 각 가정으로 배포된 목도리용 천과 부자재를 이용해 재봉틀과 손바느질로 만들었다.

마중물주부봉사단 최선민 단장은 "코로나로 모두가 힘든 시기에 우리 손으로 만든 목도리가 기후가 다른 외국인 근로자들이 추운 겨울을 따뜻하게 보내는데 작은 도움이 되길 바란다"며 "가정에서 아이들과 함께 만들다보니 더 뜻깊은 시간이었다"고 소감을 말했다.

봉사단은 지난 2008년 창단해 올해로 13년째 꾸준한 활동을 펼치고 있으며 재봉틀을 이용한 마스크 만들기, 악기연주, 동화구연 등 단원들의 재능과 엄마의 마음으로 다양한 활동에 참여하고 있다. 당진=박승군 기자

중도일보(www.joongdo.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 금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대전시체육회 73개 회원종목단체 회장 선출
  2. 대전전통나래관 무형문화전수학교 수강생 모집
  3. 대전경찰, 시장서 가방 통째로 들고 달아난 피의자 검거
  4. [영상]살빼고 복귀한 대전하나시티즌 공격수 바이오의 첫 연습훈련
  5. 국립대전현충원, 3월 현충인물에 '홍준옥 애국지사'
  1. [영상] '한화이글스' 스프링 캠프 마지막 날의 소소한 에피소드
  2. [날씨] 아침엔 추워요… 일교차 매우 커
  3. [나의 노래] 애니멀스의 'The House of The Rising Sun'
  4. [날씨] 도로 살얼음 주의하세요
  5. 미스트롯2에 대전 토박이 가수 김의영 진출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