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재대 청년고용률 제고 고용노동부 장관 표창

배재대 청년고용률 제고 고용노동부 장관 표창

사업 참여한 학생 취업률 88% 달성도

  • 승인 2021-01-24 12:31
  • 조훈희 기자조훈희 기자
배재
배재대는 청년 고용율 제고에 힘쓴 공로로 고용노동부 장관 표창을 받았다. 사진은 김선재(왼쪽) 배재대 총장과 이상수 배재대 IPP사업단장이 기관 표창장을 받은 모습. 사진=배재대 제공
배재대는 청년 고용률 제고에 기여한 공로로 고용노동부 장관 표창을 받았다.

배재대는 2018년에도 일자리 창출 지원 공로로 국무총리상을 받으며 취업에 강한 대학이라는 면모를 과시했다. 전국 IPP 운영대학 중 유일하게 4년 연속 최우수 등급에 선정되는 쾌거를 거두기도 했다.

2016년부터 IPP형 일학습병행을 시작한 배재대 IPP사업단은 5년간 IPP 장기현장실습생 584명, 일학습병행 학습근로자(학생) 128명을 배출해 청년들의 안정적인 사회 진출을 도모했다. 기업 327개사가 참여해 인력 미스 매치 해소에 기여했다.

이에 따라 IPP형 일학습병행 사업에 참여한 학생 취업률은 88%에 달한다.

이상수 단장은 "IPP사업단 전원은 우수한 기업에 우수한 인재를 보내 장기현장실습과 일학습병행이 제대로 이뤄진다는 신념으로 종횡 무진하고 있다"며 "중도탈락자 없이 무사히 과정을 마친 학생들과 넓은 아량으로 학생들을 보살펴 준 기업에도 감사하다"고 말했다.

IPP사업단은 대학 밖에서 코스닥 상장사, 강소기업, 혁신기업 등 내실을 갖춘 우수기업을 발굴하고, 대학 안에선 일학습병행 운영 자격·참여학과를 기존 2개 자격·8개 학과에서 3개 자격·14개 학과로 늘려 사업을 더욱 키우고 있다.

김선재 배재대 총장은 "배재대는 NCS(국가직무능력표준)를 기반으로 일학습병행을 운영해 산업체와 시대가 요구하는 현장 중심 인력양성에 매진하고 있다"며 "IPP사업단을 비롯해 대학일자리본부, LINC+사업단 등이 똘똘 뭉쳐 재학생 취업률 향상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조훈희 기자 chh7955@

중도일보(www.joongdo.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 금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한화이글스, 키움 상대 연습경기 8-0 완승…강경학 첫 홈런
  2. [포토 &] 옴마야, 꽃이 피었네
  3. 대흥영화사 소제스튜디오 ‘일년만’, “대전시민 참여공간 만들어요”
  4. 3천명 찾은 대전월드컵경기장 이색 응원문화 꿈틀…몸짓·박수로 표출
  5. 이민성 감독, 연패로 이어가지 않도록 준비할 것
  1. '무실점에 14득점' 달라진 한화이글스, 연습경기 쾌조
  2. [영상] 이글스TV 뒤집어 놓은 샤론박 '박지영' 아나운서의 야구 중계 후기
  3. 대전하나시티즌 홈개막전 부산에 1-2패
  4. [코로나19] 6일 0시 기준 백신접종자 29만6380명… 새로운 사회적 거리두기 언제쯤
  5. 국회 세종의사당, 세종 발전 촉매제 될까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