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산시, 식품접객업소 사회적 거리두기 1.5단계 점검

경산시, 식품접객업소 사회적 거리두기 1.5단계 점검

28일까지 주 2회 경찰서와 합동 점검

  • 승인 2021-02-23 22:08
  • 박노봉 기자박노봉 기자
경산시
경산시는 식품접객업소를 대상으로 방역수칙 준수를 점검하고 있다. (경산시 제공)
경북 경산시는 관내 식품접객업소를 대상으로 15일부터 28일까지 2주간 1.5단계로 완화된 사회적 거리두기 방역수칙 준수 및 5인 이상 집합금지 및 마스크 착용 의무화 이행을 집중 점검을 하고 있다.

식품의약과는 지난해 12월 24일부터 실시한 연말연시 다중이용시설 위생 및 방역점검을 시작으로 사회적 거리두기 행정명령 연장에 따라 주/야간 점검을 실시해 오고 있다. 주 2회 경산경찰서와 지난해부터 합동 점검을 하고 있다.

이달 28일까지 완화된 사회적 거리두기 1.5단계 시행에 따라 일반음식점, 휴게 음식점은 영업시간 제한은 없으나, 5인 이상 동반입장 및 예약금지 등 방역수칙을 철저히 준수하여야 한다.

유흥 및 단란주점, 홀덤펍의 경우 영업시간이 22시까지 제한되며, 콜라텍은 춤추기가 금지되는 등의 방역수칙을 준수하여야 함을 주/야간으로 지도·점검 중이다.

방역수칙 위반업소에 대해서는 과태료 부과 및 영업제한 조치를 추가적으로 부과하고 있다.

특히, 업소 내에서 사회적 거리두기를 유지하기 위해 테이블 간 거리두기 안내 홍보물을 배부해 이용객들 간 거리두기에 각별한 주의를 기울여 줄 것을 영업주에게 지도하고 있다.

안경숙 경산시보건소장은 "영업주뿐만 아니라 이용객들도 어디에서든 방역수칙을 준수할 의무가 있으니 다소 불편하더라도 적극적 협조를 부탁한다"며, "시민 모두가 코로나19 예방 및 확산방지를 위해 솔선수범 방역수칙을 준수해 줄 것"을 당부했다.
경산=박노봉 기자 bundopark@

중도일보(www.joongdo.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 금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대전경찰, 이륜차 난폭운전 강력 단속 나서
  2. 남자배구 박상하 학폭 인정 은퇴선언…집단폭행은 부인
  3. 학폭 논란에 코로나 확진 덮친 남자배구 2주간 운영 중단
  4. [나의 노래] 권성희의 '나성에 가면'
  5. [레저]대전형스포츠클럽 육성해 지역체육 선진화 원년
  1. [레저]충남 스포츠복지 실현…'걷쥬' 30만 도민참여 활성화
  2. 대전문화재단, ‘2021 들썩들썩 인 대전’ 출연단체 모집
  3. 대산학교, 올해 첫 검정고시 앞두고 '열공'
  4. 대전 상반기 아파트 분양일정 연기된다
  5. 대전 생활체육 기지재…청소년 축구대회 한마당 개최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