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시, '길고양이 중성화' 사업 확대

대전시, '길고양이 중성화' 사업 확대

2020년까지 5825마리 길고양이 중성화

  • 승인 2021-02-24 09:40
  • 신가람 기자신가람 기자
대전시는 올해부터 시민과 길고양이가 함께 공존하는 방안으로 '길고양이 개체 수 조절을 위한 중성화 사업(TNR)'을 확대 추진한다.

길고양이 중성화 사업(TNR)은 Trap(포획), Neuter(중성화 수술), Return(제자리 방사)의 앞글자를 딴 용어로, 도심지나 주택가에서 자연적으로 번식해 스스로 살아가는 길고양이가 대상이다. 길고양이 중성화 사업은 2014년부터 매년 확대해 추진해 왔으며, 지난해까지 총 5825마리의 길고양이를 중성화했다.

2021011201000922800039751
올해는 대전시민이 주도하는 주민참여예산 사업에 '길고양이 개체 수 조절 사업'을 선정함에 따라 지난해보다 500마리 더 늘어난 1885마리를 중성화할 계획이다. 추가 확보한 500마리 분량의 중성화 사업에 대해선 군집 중성화 사업을 진행하기로 했다.

대전시 관계자는 "중성화 사업을 통해 길고양이로 인한 소음, 쓰레기봉투 훼손 등의 시민 불편을 감소하고, 고양이들 간의 다툼으로 인한 부상도 줄어들 것으로 기대한다"며 "시민과 동물이 조화로운 삶을 실현할 수 있는 중성화 사업이 성공적으로 추진될 수 있도록 시민들의 적극적인 협조를 바란다"고 말했다. 신가람 기자 shin9692@

중도일보(www.joongdo.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 금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대전하나시티즌 채프만 개막 앞두고 계약 해지 이유는?
  2. [날씨] 오늘내일 대기 건조 '화재주의'
  3. '정신재활시설' 수도권 편중… "지역 장애인 배제"
  4. [새책] 프로블편러의 "나만 공감 안되는 거였어?"
  5. [새책] 오늘 식사는 어땠나요? ...'식탁과 화해하기'
  1. (주)천연살균의학처, 대전시체육회 행사 방역 지원
  2. [문화] '건반위의 구도자' 피아니스트 백건우 대전서 공연
  3. 대전하나시티즌 홈 개막전은 '아이들이 행복한 대전 만들기'로
  4. 충청 주말까지 건조하고 강한 바람 '산불 조심 또 조심'
  5. 대전하나시티즌, ‘2021시즌 홈 개막전’ 티켓 예매 2월 26일 시작

실시간 주요뉴스